장미빛 연인들 5회(2014.11.1)

MBC 주말 드라마 <장미빛 연인들​>의 스토리가 조금씩 탄력을 받기 시작하고 있습니다. 3,4회에서 여러가지 사건들이 터지면서 갈등관계들이 서서히 그 모습들을 드러내는데요, 그 중에서 가장 큰 사건은 세라의 이혼과 차돌이와 장미의 혼전임신이었습니다. 4회에서 장미의 임신이 차돌이와의 관계임을 알게된 백만종이 차돌이네를 찾아가 모처럼 단란하게 차려 먹던 저녁상을 뒤집어 엎는 것으로 끝났습니다. 사실 딸의 임신에 흥분해서 이렇게 상대 남자의 집을 찾아가 저녁상을 엎는 것이 비현실적이긴 합니다만 백만종이 장미를 끔찍이도 생각하는 것을 보면 충분히 그럴만한 위인으로 생각해 볼수도 있겠습니다. 

 

 

​이미지출처:http://view.asiae.co.kr/news/view.htm?idxno=2014110121390934014

따라서 5회는 박차돌과 백장미의 임신과 그 임신을 둘러싼 에피소드로 채워지고 있습니다. 이 에피소드와 관련해서 큰 문제 하나가 드러나게 되는데 바로 박차돌의 출생의 비밀이 그것입니다. 아이를 낳고 장미와 결혼을 하겠다는 박차돌이 자신의 엄마인 정시내와 함께 백만종의 집을 찾아가는데요, 박차돌이 백만종 앞에서 무릎을 꿇고 승낙을 받으려 하자 백만종의 옆에 있던 소금자(임예진 분)가 홧김에 차돌이가 업동이란 사실을 말해버리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와 더불어 이영국(박상원분)과 고연화(장미희분)의 관계설정과 박강태(한지상분)와 백수련(김민서분)에게 드리워지는 위기의 그림자도 감지할 수 있습니다. 박강태와 백수련의 문제는 백만종의 어머니인 조방실(김영옥분)과 이영국의 장모민 마필순(반효정)의 관계를 통해 드러나게 됩니다. 즉, 마필순은 자식이 없는 이영국을 대신해 자신의 아들인 고재동(최필립분)을 결혼시키고 후사를 도모하고자 하는데요, 골프장에서 만났던 조방실의 손녀인 백수련을 마음에 두었던 것입니다. 이사실을 알게된 백만종은 장미로 어려운 마음임에도 불구하고 활짝 웃게 됩니다. 딸이 잘 되기를 바라는 부모의 마음일까요? 욕심일까요? 이런 백만종의 처신은 생각의 여지를 남깁니다.  

5회에서 드러나는 박차돌의 출생의 비밀은 예사롭지 않습니다. 과연 박차돌이 정시내(이미숙분)의 업둥이라면 이 출생의 비밀이 스토리상에 어떻게 개입될지 참 궁금증을 자아냅니다. 정시내와 고연화가 친구사이가 되는 것은 이미 알려진 사실이기에 박차돌이 혹 이들 사이에 어떤 존재로 위치할지 막연한 예감을 갖게도 됩니다. 왜냐하면 고연화는 강호그룹 이영국 회장의 부인으로 대를 이을 자식이 없기 때문입니다. 이와 관련해서 차돌이를 막연하게 생각해 보게 되는 것입니다. 아무튼 생각지도 않게 박차돌의 출생의 비밀이 사건 전개의 중심으로 떠올랐습니다. 정말 갑작스러운 일이라 믿어지지가 않을 정도입니다. 막장의 그 흔한 레파토리로 여기면 되는 것일까요?     

현재 시청률이 10% 중반대로 접근하고 있는데요, 시청률 추이도 궁금해집니다.  아마 이것은 박차돌의 출생의 비밀과 관련해서 얼마나 밀도있게 스토리가 전개될지에 달려 있을 것입니다. 일단 6회를 기대해 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