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드라마/구미호 여우누이뎐

여우누이뎐, 만신의 정체는 간을 파먹는 인간 좀비



<구미호-여우누이뎐>이 16회를 마지막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궁금해 하던 만신의 정체도 밝혀졌습니다. 시청률에 어느 정도의 영향을 미칠 만큼 만신의 정체는 관심을 끌었습니다. 인테넷에서도 만신의 정체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이 올라오기도 했구요.


KBS 드라마 캡처



제작진에서 밝혔던 ‘동물이 아니다’ 는 언급과 16회의 내용을 통해서 판단해 보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고조시켰던 만신의 정체는 사악한 자들의 간을 파먹으며 활동 에너지를 공급받아야 하는 운명에 처한 인간 좀비였습니다. 여기서 생명이라는 말을 사용하지 않고 활동 에너지라는 표현을 사용한 이유는 만신이 살지도 죽지도 못하는 고통스런 운명에 처한 좀비이기 때문입니다. 간을 파먹으며 사는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죽지도 못하는 만신은 600년 동안이나 그렇게 살아온 것입니다.


 

만신이 박수무당으로 행세 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

만신이 좀비였음에도 불구하고 박무수당을 가장 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도 여기에 있습니다. 무당의 영험함을 가장하여 수많은 인간들을 비방이나 신통술로 죽이면서 그리고 간을 취했던 것입니다. 이것이 살아있는 것도 죽은 것도 아닌 좀비 만신에게는 취하기에 가장 쉬운 방법이었을 것입니다. 좀비의 특징이 육체만이 ‘살아‘ 꿈틀거리면서 살아있는 인간을 사냥 대상으로 삼는 것입니다. 그러나 만신이 좀비처럼 이렇게 공공연히 나다니면서 이유 없이 사람들을 죽이고 간을 파먹는 짓을 하기에는 많은 제약이 있었을 것입니다. 그러나 박수무당 행세를 하면서 비방을 행하고 신통술을 발휘하면서 드라마에서 윤두수나 양부인처럼 사악한 인간을 만들어 간을 파먹는 일이라면 단지 산짐승의 소행 정도로 오해받는 것으로 그치는 것입니다.

KBS 드라마 캡처


만신이 사악한 인간의 간을 먹어야만 하는 이유

만신은 상징성이 참 풍부한 존재인데요, 만신이 사악한 인간의 간을 먹어야 한다는 사실은 그가 사악한 인간 본성의 결정체요 상징적인 존재로 추측을 가능하게 해줍니다. 만신이 좀비가 된 이유는 그가 걸린 ‘몸쓸병’입니다. 이 몸쓸병에 걸려 생명을 연장하기 위해 먹기 시작한 것이 사악한 인간들의 간입니다. 이 몹쓸병은 다양하게 추측해 볼 수 있겠는데요, 오늘날로 치자면 자연오염으로 인간의 고질병이 될 수도 있겠구요, X맨 같은 방사능 물질로 인한 유전자 변이로 인간 기형인간으로 생각해 볼 수도 있을 것입니다. 물론 더 많은 가능성이 열려있습니다. 그런데 무엇보다도 만신은 추상적인 상징성으로 인간의 사악한 마음으로 생각해 볼 수도 있습니다. 이미 언급했지만 사악한 인간 본성의 결정체나 상징적 존재로 말입니다. 이 만신의 대해 여우인 구미호가 단죄를 한다는 퍽이나 의미심장합니다.


만신이 윤두수의 간을 파먹는 장면에서 구산댁과 조우를 하게 되는데요, 구산댁은 만신의 정체를 맑히는 가루약을 뿌리면서 이렇게 만신에게 말합니다.


“니 놈이 살아 돌아왔을 때 내 니 놈의 정체를 짐작했다. 몇 백년 동안 얼마나 사악한 인간들의 간을 먹은 것이냐! 도무지 셀수가 없구나. 몸쓸병에 걸려 목숨을 연장하기 위해 시작한 일이 이제 멈출 수가 없게 되었구나. 살아도 산 것이 아니며 죽을 수도 없는 가혹한 운명이니 그래서 니 운명을 원망하다 너를 이리 만든 인간들을 그리도 미워하게 된 것이냐! 지난 번엔 실패했지만 네 너를 죽이는 방법을 알고 있다. 니 놈의 숨통을 끊어 그 죄만은 간을 꺼내 만년호에 던지면 된다는 것을”


구산댁의 이러한 말은 인간의 운명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고 할 수 있습니다. 서로가 서로는 죽이고 증오하는 인간들의 가혹한 현실에 대한 상징인 셈이기도 합니다. 이롷게 구산댁이 자신을 죽이려고 하자 만신은 오히려 반색을 하며 좋아하는 듯 합니다.


“나를 죽이고 싶으냐. 육백년을 기다렸다. 고맙다.”


만신이 이런 반응을 보이는 것은 참 자연스럽습니다. 만신은 죽지 못해 살아왔으니까요. 만신에게는 삶이라는 것이 고통스러운 질곡이고 지옥이나 다름이 없었으니까요. 그러나 구산댁은 이런 만신의 심정을 관통하고 있습니다. 그를 죽인다는 것은 만신을 구원하는 것이니까 말입니다. 이후 구산댁은 초옥에게는 끝까지 사랑을 보여주고 그 자신이 초옥으로 인해 파멸되어 갑니다. 오히려 초옥에게 용서를 구하고 화해를 요청한 것입니다. 그러나 만신에게는 달랐습니다. 오직 복수만이 있었습니다. 이 구산댁의 복수는 좀 더 확대하면 자연이 내리는 인간에 대한 형벌이라고 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인간이 자신의 사악한 본성을 거두지 않는다면 인간의 형벌은 영원히 계속되리라는 것입니다. 인간은 인간 스르로에게 자승자박당한 셈입니다. 인간은 인간 자신의 사악한 본성을 깨고 나오지 않는 한 결코 용서받을 수 없는 존재라는 것입니다. 인간 운명의 고통이라는 것이기도 하구요.

“죽고 싶으냐? 어찌하여 내가 니 놈을 죽여 줄거라고 생각하느냐. 어림없는 소리. 너는 그 흉측한 몰골로 천년 만년 살거라, 아니 영겁의 세월을 니가 그리 저주하는 인간들과 같이 섞여 두고 두고 고통 받거라. 그것이 내가 너에게 내리는 형벌이다.”

 


 

만신이 육체적인 힘이 없었던 이유

지금까지 만신이 육체적인 힘이 없었던 것은 바로 이렇게 좀비였던 까닭입니다. 만신은 비방이나 신통술에는 능했지만 육체적으로는 전혀 힘이 없었습니다. 구산댁에게도 한 순간에 당하고 쓰러졌습니다. 표정은 기괴하고 공포를 자아내었지만 활동력은 없었습니다. 필자도 이전에 이에 관한 포스트( 여우누이뎐, 만신은 왜 육체적인 힘이 없을까?)를 올린 적이 있습니다. 만신이 산 것도 죽은 것도 아닌 그 경제에 처한 존재이기에 삶과 죽음이란 두가지 특성을 다가지고 있었던 것입니다. 삶의 활동성은 없으면서도 사후의 영적 활동성은 강한 기과한 모습으로 우리 앞에 나타난 것입니다. 그러니 만신은 육체적인 활동성은 없으면서도 비방이나 신통술은 능수능란하게 발휘를 하는 것입니다. 결국 구산댁에게 맥 없이 당하는 것도 이러한 한계가 아닐까 합니다.


*


지금까지 만신이 좀비였으며 좀비 만신의 특징들을 몇 가지 살펴보았는데요, 인간인 우리에게 많은 시사점을 던져주는 존재라는 생각이 듭니다. 과장된 생각인지는 모르겠지만 만신의 운명이 곧 인간의 운명이라는 생각까지도 들구요. 이 점들은 이후로도 살펴보면 좋을 을 것 같습니다. <구미호-여우누이뎐>을 참 재미있게 보았습니다. 드라마를 보면서 여러가지 추측도 해보고 이런 저런 생각도 애 보았는데요, 신통 찮게도 드라마를 보시는데 많은 도움을 드리지 못했네요. 만신처럼 신통술이 좀 있었더라면...... 아무튼 지금까지 드라마를 제작하면서 고생하신 작가, 연출 피디를 비롯한 제작진 모든 분들에게 고맙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고생 많이 하셨습니다.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