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가 끝이 나고 악역이 동정이 가게 된다거나 주인공이 너무 미워지는 그런 경우는 없습니다. 적어도 필자에게는 그렇습니다. 그런데 만신에게만은 이런 예외가 없었던 생각이 따라 붙습니다. 만신이 끔찍이도 불쌍하다는 것입니다. 그가 불쌍하다는 것은 너무나도 가혹하고 잔인한 몹쓸병에 걸려 죽지 못해 살아가야 하기 때문입니다. 현대인을 괴롭히는 각종 암과는 비교조차 되지 않는 병입니다.




만신이 왜 이런 몹쓸병에 걸렸는지 또 몹쓸병이 어떤 병인지 알 수는 없습니다. 단지 살기 위해 600년 동안 사악한 인간의 간을 빼 먹어어야만 했다는 사실로 보아 정말이지 가혹한 병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세상에 이런 병이 있을까요?


만신은 근본적으로 악한 인간이 아닐 수도 있습니다. 그 무시무시한 몹쓸병에 걸리다 보니 인간의 간을 파먹게 되고 어쩔 수 없이 잔인한 모습으로 변해갈 수밖에 없었을지도 모릅니다. 인간의 간을 파먹으면서 정상적인 삶을 살아 갈 수는 없는 것일 테죠. 박수무당이 되어 산속 동굴에서 고독하게 살아야만 하는 것도 어쩔 수 없었을 것입니다. 정말 철저하게 고독했을 겁니다.


만신에 비하면 구산댁이나 연이는 너무나도 행복한 존재들입니다. 비록 인간이 되지 못한체 여우로 죽어야만 했지만 말입니다. 차라리 그 편이 나았습니다. 인간도 인간 나름이니 말입니다. 만신은 600년 동안이나 인간, 그것도 사악한 인간의 간만을 파먹었으니 얼마나 고통스러웠겠습니까. 그런데 만신은 드라마가 끝나도 죽지도 못하고 또 몇 백년을 인간의 간을 파먹으며 살아가야 할지 모릅니다. 정말 끔찍합니다. 도대체 몹쓸병이 무엇인지 알고 싶어 집니다. 만신이 현대에 나타난다면 현대 의학으로 몹쓸병의 정체를 알 수 있을까요?


만신이 인간을 파먹는 좀비이긴 하지만 참 불쌍한 인간입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지 2010.08.27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뭐, 불쌍하다고 하면 불쌍하다고 해야할까요....

  2. Julie 2010.08.29 00: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 하세요.^^
    드라마 좋아 하시나봐요.
    저도 여우누이던 재미있게 봤는데...
    끝나 버렸네요..ㅋㅋ
    만신과 안방마님의 정체에 대해 많은 의견이 제시 됐지만,,
    쫌 시시하게 끝난 것 같네요.

  3. 잘 살아보세 2010.10.16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강정③보∇ <좋은 글 정보 감사합니다.<늘! 건강하시고 행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