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호-여우누이뎐> 15회는 그야말로 스토리가 밀도있게 전개된 회였습니다. 그러다보니 한 시도 눈을 떼기가 힘들 정도였구요. 사실 15회의 내용은 3회분 정도로 늘여도 될 만큼 밀도감이 있었습니다. 윤두수의 현혹됨, 양부인의 죽음, 초옥의 기억 되살아남과 그 언저리의 이야기들이 큰 줄기로 나누어져도 될 만 했습니다.


아무튼 이렇게 밀도감 있게 전개되는 내용 중에 필자가 조금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거나 호기심을 자아내는 것들을 잠깐 언급해 보고자 합니다.





1.연이의 방울 노리개는 왜 초옥의 빙의를 일으키지 않는가?

구산댁이 연이의 무덤에 파묻은 방울 노리개를 초옥이 다시 만졌음에도 불구하고 초옥 속으로 연이의 영혼이 들어가지 않았다는 사실이 첫 번째 호기심을 자아냅니다. 오히려 초옥의 손에 들려진 방울 노리개는 초옥의 손에 잡힌 연이의 영혼이 되어 괴로운 비명을 지르게 됩니다. 구산댁은 연이의 혼이 살려달라는 다급한 목소리를 듣고 달려가는데 강을 가로지르는 다리 위에서 초옥이 방울 노리개를 들고 있는 것을 목격합니다. 이와 동시에 초옥은 구산댁이 보는 앞에서 그 방울 노리개를 강으로 내던집니다. 초옥은 구산댁에게 방울 노리개가 얼마나 중요한 지를 알고 있었던 것입니다. 구산댁에게 방울 노리개는 정말 소중한 것입니다. 왜냐하면 초옥이 죽은 연이의 방울 노리개를 만지게 되면 초옥 속으로 연이의 영혼이 들어가는 빙의 현상이 생기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이런 빙의 현상이 이번에는 생기지도 않을 뿐만 아니라, 오히려 초옥의 손에 들린 방울 노리개가 초옥의 손에 잡힌 연이의 혼이 되어 살려달라고 고통스럽게 호소를 하는 것입니다. 초옥에 의해서 버려진 방울 노리개를 건지기 위해서 구산댁이 강으로 뛰어들고 잠시 뒤 구미호가 되어 강의 수면 위로 올라옵니다. 이 모습을 초록이 데려온 아버지 윤두수가 목격하게 됩니다. 구산댁이 구미호임을 알게 된 윤두수와 구산댁의 대결이 시작되는 장면에서 15회가 끝을 맺습니다. 아무튼 초옥이 연이의 방울 노리개를 만졌음에도 왜 빙의가 일어나지 않는지 참 궁금합니다.



2.초옥을 연이의 무덤으로 데리고 간 것은 구산댁인가 양부인의 원혼인가?

15회에서 구산댁은 연이의 무덤에 방울 노리개를 다시 뭍습니다. 초옥이 연이의 방울 노리개를 다시 만지게 하여 빙의가 일어나게 하기 위해서 일 것입니다. 그런데 호기심을 자아내는 것은 윤두수의 칼에 죽은 양부인의 원혼이 초옥에게 나타나 그녀를 연이의 무덤으로 이끕니다. 필자의 생각으로는 그 양부인의 원혼이 구산댁이 변신한 모습으로 초옥을 연이의 무덤으로 이끌어 방울 노리개를 만지게 하려는 계책으로 여겼습니다. 그런데 결과는 이와는 정반대로 나타났습니다. 방울 노리개를 만진 초옥은 빙의는 커녕 전혀 달라진 점이 없었습니다. 오히려 초옥의 손에 잡힌 방울 노리개가 연이의 고통을 하소연합니다. 초옥의 몸 속으로 들어가야 할 것이 초옥의 손에 잡힌 모양새가 된 것입니다. 그렇다면 구산댁이 연이의 무덤에 방울 노리개를 묻어 초옥의 빙의를 바랬다면, 양부인이 초옥을 연이의 무덤으로 데리고 간 것은 상충되는 부분입니다. 구산댁과 양부인 원혼의 모정간의 대격돌이라고 할 수 있을 까요?



3.윤두수의 양부인 살해는 순간적인 부노의 결과인가, 구산댁의 현혹에 의한 것인가?

구산댁은 윤두수가 만신과의 거래서와 관련하여 현감과 실랑이를 벌입니다. 이 실랑이를 벌이고 돌아온 윤두수는 구산댁을 죽여야 한다는 양부인의 채근에 미친 듯한 분노에 휩싸여 양부인을 죽이고 맙니다. 윤두수는 구산댁과 함께 양부인의 시신을 처리합니다. 그야말로 폭풍처럼 일어나는 사건입니다. 이후 윤두수가 혼자 술을 마시는 장면이 나옵니다. 첫 번째 잔을 들이키고 난 후, 두 번째 잔을 붓는 순간 잔으로 핏방울이 떨어져 퍼집니다. 이후 술잔뿐만 아니라 방이 곳곳에서 피가 흘러내립니다. 이게 실제로는 윤두수의 환상입니다. 살인을 저지른 윤두수의 불안한 심리를 잘 표현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윤두수가 양부인을 죽인 것이 단순히 윤두수의 분노에 의한 것인지, 아니면 구산댁에 의해 현혹되어벌인 결과인지 참 궁금합니다.



4. 은밀하게 지켜보는 시선은 누구의 것일까?

극중 화면에는 카메라의 시선과는 다른 또 하나의 시선이 자주 나타납니다. 이 시선의 정체는 만신의 정체만큼이나 호기심을 자아내는데요, 이 시선은 창호지를 뚫고 안을 들여다보는 시선 같기도 하고 만화경 같기도 합니다. 극중 인물들이 이 시선을 의식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숨어서 보는 존재이거나 아니면 인간들의 눈에는 보이지 않는 존재 같습니다. 은밀하게 숨어서 보는 시선이라면 천우가 아닐까도 싶지만, 이것은 사실 불가능합니다. 시선이 고정되지 않고 유동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이것은 누구의 시선일까요? 만약 이 시선의 주인공이 만신이라면, 지금꺼 궁금하게 여겨온 만신의 정체를 추측하는데 새로운 단서를 제공해 주겠죠. 근데 내일이면(12시가 지났으니 오늘이군요) 만신의 정체가 밝혀지는 마당에 만신의 정체를 알어 볼 필요까진 없을 것 같습니다.


이상은 <구미호-여우누이뎐> 15회를 보면서 가졌던 의문들과 호기심들입니다. 만신의 정체 등 모든 궁금증이 다 풀린다는 의미에서 16회가 참 기다려집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노지 2010.08.24 0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미있는 분석글 잘 보고 갑니다. ㅎ
    그나저나, 아마 방울을 만졌는데 빙의가 일어나지 않은 것은 아직 그 노리개가 무덤에 들어간지 얼마되지 않아, 연희의 기가 많이 없어서 그런게 아닐련지....

  2. 지후니74 2010.08.24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극이 점점 절정으로 향해 가고있군요.
    이 모든 갈등들이 어떻게 해결될지 궁금해집니다.~~

  3. 달려라꼴찌 2010.08.24 07: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무서워서 솔직히 못보고 있었는데, 아직도 방송하고 있었군요.
    구미호 사상 최고 장편드라마인 듯 ^^

  4. 소소한 일상1 2010.08.24 10: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어제 보면서 비슷한 생각을 했는데...양부인은 확실한 것 같아요. 윤두수에게도 나타난 것을 보면요. 만신이 항상 윤두수 집안에 들러붙어 있다는 생각이...끔찍... 오늘이 기대되요. 시원섭섭해요.

  5. 자수리치 2010.08.24 1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이면 드디어 끝을 보는군요. 구미호가 넘 순진해서
    보는 내내 안타까웠는데, 오늘은 종방이니 확실하게 끝을
    내겠져.^^

  6. bluepeachice 2010.08.24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목부터 흥미 진진인데요?
    종결되었다면..전 이제부터 시작해 봐야겠네용...

  7. *저녁노을* 2010.08.24 16: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못 봤는데...무서울 것 같아요. 남양특집인가요?

  8. 둔필승총 2010.08.24 16: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벌써 종영인가요?
    가끔 눈팅만 했는데 왠지 아쉽네요.~~

  9. 안촌스런넘 2010.08.24 1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훌륭한 분석글이네요 글 잘보고 갑니다

  10. 옥이(김진옥) 2010.08.24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제 오늘이 막방이네요..
    즐거운 저녁 보내세요~~

  11. 플라잉에듀 2010.08.24 19: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두 이거 정말 재밋게 보고 있어요. 글 잘 보고 갑니다.^^

  12. ♣에버그린♣ 2010.08.24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이 종영이죠~
    꼭봐야겠어요

  13. ♣에버그린♣ 2010.08.24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이 종영이죠~
    꼭봐야겠어요

  14. ♣에버그린♣ 2010.08.24 19: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이 종영이죠~
    꼭봐야겠어요

  15. ondori 2010.08.24 20: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이 종영인가요?
    우리 마눌과 딸아이가 지켜보는걸 함 봐야겠습니다..저도 ^^

  16. 꽁보리밥 2010.08.24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우누이뎐 볼 틈이 없어 아예 손놓고 있다보니
    새롭게 보입니다..ㅎㅎ
    감사합니다.^^

  17. ★입질의 추억★ 2010.08.24 2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드라마를 안보지만 항상 이렇게 깔끔하게 정리해주시니 보는 분들에겐 매우 흥미로울꺼 같아요 ~ㅎㅎ 저는 스샷을 몇 번 봤는데 눈에 뻘건 불 들어오는거 좀 어캐..;; 왤케 옛날 그래픽 티가 나는지요 ^^;

  18. skagns 2010.08.24 2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요... 그냥 별 생각없이 보다보면 자꾸만 생각에 잠기게 만들더군요.
    구미호 시리즈에서 이렇게 매력적이었던 드라마는 이번이
    처음인 거 같아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구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