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햄스터의 일상

아기 같은 아빠 햄스터 루이



아기 같이 귀여운 아빠 햄스터 루이랍니다. 아기가 정말 따로 없을 정도로 정말 작고 귀엽답니다. 많아 먹고 살리 좀 찌면 좋겠는데 입이 워낙 짧답니다. 잘 먹지도 않을 뿐 아니라 신경도 너무 예민해서 살이 찌지 않는 것 같습니다. 아무튼 아기 같은 아빠 햄스터 너무 귀여워요^^














'햄스터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가 뭘요 하는 표현?  (12) 2010.05.30
잠이 와요, 잠이 와!  (9) 2010.05.22
아기 같은 아빠 햄스터 루이  (8) 2010.05.21
너무 예쁜 엄마 햄스터 엘리  (12) 2010.05.20
삼형제 사이좋게 지내던 시절의 한 때  (18) 2010.05.19
외로운 루이  (20) 2010.0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