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의 매력은 어디에서 나올까?





매력이란 무엇일까? 좁은 의미로 이성을 끄는 힘이라고 간략하게 정의를 내릴 수 있을까? 그렇다면 무엇이 이성을 끄는 힘을 만들어 내는 것일까? 그러나 이 매력에 대해 이야기 할 때 아주 답답한 문제에 봉착하는 데, 그것은 바로 매력이라는 단어가 인위적이고 비본래적인 요소로 휘둘리고 있다는 사실이다. 인간 자체에서 발산되는 그 무엇보다 문화적, 사회적인 요소들에 의해 치장되어 드러나는 경우가 다반사가 되었다는 사실이다. 예를 들면, 성형수술이 그러한 극단적인 경우라 할 수 있다. 매력이 의사의 칼끝에서 만들어지는 것이다. 인간의 얼굴이 갖는 본능적인 매력이 인위적인 기술로 만들어 진다는 사실, 이 얼마나 흉측한가? 사회적인 지위나 경제적인 능력 또한 성형 수술 못지않다. 사회적인 지위나 경제적인 능력이 인간의 매력을 만드는 치장물이 되는 것이다. 이것 또한 매력을 만들어 내는 것이 인간과는 관련이 없는 비본래적인 것이다. 물론 사회적인 지위나 경제적인 능력을 얻기 위해 노력한 인간이라면 그 자체로 매력이 될 수는 있지만, 실제로는 그러한 노력을 한 인간보다는 그가 가지고 있는 지위와 돈 자체가 매력으로 작용하는 경우가 대부분이 아닐까?

이런 인간 그 자체와는 동떨어진 비본래적인 것들을 제외하고, 과연 남자의 매력이 어디에서 나오는 것일까?


 http://kr.news.yahoo.com/servi


1. 외모

외모는 매력의 가장 주요 포인트인다. 그러나 외모가 얼굴이 잘 잘 생겼다는 것과 동일하지는 않다. 우리가 "저 남자의 모습에 묘한 매력이 있다" 고 했을 때 그것은 잘생긴 얼굴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이다. 얼굴 윤곽과 두상등은 타고난 매력일 수 있다. 따라서 얼굴 윤곽이나 두상이 마음에 들지 않는 경우 타고난 매력에 대한 열등감에 사로 잡힐 수 있다. 그러나 타고난 매력이 3할이라면 만드는 매력이 7할이라고 과감하게 말하고 싶다. 외모의 매력은 만들기 나름이라는 말에 놀랄지도 모르겠다. 여자들은 남자의 외모를 절대적으로 따지지 않는다. 여자들마다 다 다르겠지만 얼굴에 드러난 인상 등에 더 호감을 느낀다. 외모의 매력을 스스로 만들었으면 한다.


2. 몸매

여자와 마찬가지로 남자의 몸매도 중요하다. 남자의 둔둥한 똥배와 빈약한 가슴의 체형에 호감을 가질 여자들은 그리 많지 않을 것이다. 그렇다면 스모 선수와 결혼하는 일본의 연예인들은 별종일까? 앞서도 말했지만 스모선수에게는 명예가 있고, 그 명예를 여자가 쫒고 있을 가능성이 높다. 몸매는 건강미와도 일맥 상통한다. 규칙적으로 운동을 하고 있다는 의미이며 건강하다는 의미와도 거의 동일하다. 예외적이라면 약골이 여자들의 모성애를 자극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예를 들면 이윤석씨 같은 경우 국민약골이지만 여자의 입장에서는 모성 본능이 발동하여 끌리게 되는 것이다.


http://kr.blog.yahoo.com/docto



3. 긍정적인 마인드

긍정적인 마인드는 남자의 매력을 만드는 대단히 중요한 요소이다. 사실 이 긍정적인 마인드는 남녀를 불문하고 일회적인 삶을 살아갈 수밖에 없는 인간들에게는 소중한 삶의 자세이다. 사랑이 삶이고 창조이며 확산이라면 긍정적인 마인드와 상통한다고 할 수 있다. 부정적인 마인드는 죽음이고 파괴이고 축소에 가깝다. 긍정적인 마인드는 남자의 매력을 높이는 대단히 중요한 요소임을 잊지 말아야 하겠다.


4. 진실함

진실함이야말로 남자들의 큰 자산이다. 그리고 자신의 매력이 된다. 돈에 속고 돈에 운다는 말이 있다. 이 말은 결국 진실하지 못한 세태를 꼬집는 말이다. 세상에서 진실하게 사는 것 만큼 어려운 일도 없다. 진실하려고 노력하기도 어려운 세상이다. 이런 세상 속에서 정말 진실함을 보여준다면 그것은 크나큰 매력이 아닐 수 없는 것이다. 은밀한 구석이 있다든지 구차한 변명을 늘어놓는 다면 여자들은 끌리지 않는다. 저 사람 참 진실하구나, 내가 기댈 수 있구나 하는 정도의 진실함, 그것이야 말로 큰 매력 덩어리가 되는 것이다.


사실 매력이란 독립된 요소들로 설명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편의상 번호를 붙여 몇 가지 것들을 나열했지만 이외에도 수많은 것들이 서로 작용을 하면서 만들어 지는 것이 매력이다. 그러니 매력이란 무엇이라고 정의한다는 것은 불가능 한 것이다. 사람마다 매력의 의미도 달라질 수 밖에 없는 것이다. 그러나 분명하게 말할 수 있는 것은 매력이란 타고나는 것 만이 아니라 노력을 통해 얻어 질 수 있다는 것이다. 어떤 마음가짐을 가지고 어떤 삶을 살아가느냐에 따라 자석처럼 매력을 끌어당기는 것이다. 이 글에서 언급한 것은 단편에 지나지 않는다. 각자가 모두 매력을 만들어 가는 노력을 하는 것이야 말로 진정한 남자의 매력이 아닐까 한다.


2009/11/17 - [사진] - 난 너무 매력적이야! 저리가 루저들은!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얀 비 2009.11.22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나 더 추가하자면,,,,,'도전정신' 혹은 삶을 '개척'하는 마음이랄까요. 언급하신 긍정적 마인드 속에 포함될 하위 분류이긴 하지만요. 아마 그런 점은 젠더적 차원에서 여성들이 느끼는 남성의 매력이 아닐까 싶어요. 물론 여성들에게도 그런 것이 없다는 점은 아니지만.

  2. 쿠쿠양 2009.11.23 0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아요^^ 타고난 매력도 있겠지만 대부분은 어떻게 가꾸어나가느냐에 따라 달라지는듯~
    여자든 남자든이요~

  3. 바람처럼~ 2009.11.23 01: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휴~ 저에겐 매력이란? 엉엉엉 ㅠ_ㅠ
    아무튼 가꿔야 되겠습니다 ㅋ

  4. 못된준코 2009.11.23 05: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하는 내용이네요. 자신을 어떻게 만들어 가느냐가....가장 중요하죠.
    타고난거야 어쩔 수 없는 부분이지만....얼마든지 개척할 수 있죠.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월요일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5. 버섯공주 2009.11.23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저만의 치명적인 매력을 만드는데 노력해 봐야겠습니다. 목표! 팜므파탈! (이러고 있다)
    잘 보고 갑니다. ^^

  6. Mr.번뜩맨 2009.11.23 10: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전 그 중 최고의 매력을 진실함으로 꼽고 싶습니다. ^ ^

  7. 느릿느릿느릿 2009.11.23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타고난 외모는 어쩔 수 없다해도
    긍정적인 마인드와 진실함이 없다면 빈껍데기일 뿐이죠.^^;

  8. 감성PD 2009.11.23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매력이라는 건 그 모든 요소들을 합친 것일텐데 말이죠~~^^
    그리고 누구에게 매력적으로 보이느냐가 참 중요한 것 같습니다.

  9. 내영아 2009.11.23 2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을 믿고 사랑하는 남자가 참 멋져요. 어떠한 상황에도 굴하지 않고 자기 뜻을 펼치는 사람... ^^

  10. 2009.11.23 2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악랄가츠 2009.11.23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긍적적인 마인드와 진실함이 있다고 생각하지만,
    외모와 몸매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쩔? ㅜㅜ
    가열차게 가꿔야겠습니다! ㅎㅎ

  12. 핑구야 날자 2009.11.24 00: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실하게 일하는 모습에서 먀력이 나오지 않을까 합니다,.

  13. 하늘엔별 2009.11.24 09: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력이란 쉽게 정의할 수 있는 건 아닌가 봅니다.
    매력은 끌리는 힘. 마력과도 일맥상통하지 않을까 싶네요. ^^

  14. 태아는 소우주 2009.11.24 1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실하게 일하는 모습, 그리고 항상 정직한 태도
    진실함, 개척정신... 아이고.. 말하고 싶은 것은 많은데,
    정말 재미있게 읽었어요.
    바빠서 이제야 덧글을 달다니...ㅎㅎ
    촌스런님은 여러가지 주제로 블로그를 하시는 것 같아요.
    첫 인트로 부분에서 말씀하신 대로 사회적인 지위 등등이 중요하지 않다에 공감해용.
    정말 진실된 사람은 끌립니다.
    그리고 남을 진심으로 위하는 사람.
    바라지 않고, 남에게 봉사하는 사람..
    세련된 블로그님 오후에도 행복하셔용.~~

    • 걸어서 하늘까지 2009.11.24 1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데 사실은 성공을 이루는 그 과정이 자랑스럽다면 그것 또한 매력의 요소가 되는 것이겠죠^^ 좋은 내용으로 보충을 해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세련된 블로그라고 하시니 너무 쑥스러운데요^^;;

  15. retro! 2009.11.24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촌스러워도 따뜻한마음 :)

  16. 핫스터프™ 2009.11.25 0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하신 것처럼 매력이 단순히 조각같은 외모와 엄청난 부로만 결정되는 것은 아니죠.
    그렇게 따지면 수많은 로맨스들은 만들어지지 않았을지도 모르겠습니다^^
    이 얼마나 다행스런 일인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