햄스터 육아기를 올리다 보니 날짜가 빠진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또한 찍어 놓은 날짜도 건너뛰는  경우도 생기는 군요. 이미 9월 22일(출생 15일 후)까지 포스팅을 했지만, 뒤늦게 9월 20일(출생 13일 후)의 사진들과 영상들을 발견했습니다. 뒤늦게지만 포스팅합니다. 9월 20일에 찍은 동영상은 뭐가 그리 많은지 모르겠습니다. 아마 어미가 새끼를 더 이상 잡아 먹지 않으리라는 생각에 비록 두껑을 열고 과감하게 찍지는 못했지만 많이도 찍었네요~~ 9월 20일 사진들과 동영상은 몇 차례에 나누어서 포스트 하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이나는 2009.10.11 07: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들이 귀엽긴 한데, 번식력이 너묵 강해서 힘들다고 그러던데..
    번식력은 어떤가요 ^^;;?
    햄스터는 볼이 상징인 것 같아요 ㅎㅎ,, 귀여버요~

    • 걸어서 하늘까지 2009.10.11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번식력이 엄청난 것 같습니다. 이번에 세상에 나온 녀석들이 4마리인데요 3주쯤 되니까 거의 다 자라고 두 달쯤 되면 짝짖기를 한다는 군요. 그래서 이번에 다시 통을 준비해서 녀석들을 떼어놓았습니다. 벌써 통이 네개입니다^^;;

  2. PAXX 2009.10.11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너무 귀여운 햄스터 입니다!!^^

  3. 또웃음 2009.10.11 11: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끼들이 서로 장난치는 건가요? 참 귀엽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