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형제 중 혼자 살고 있는 에이스입니다. 에이스가 갑자기 사나워져 빠삐용과 찐빵을 괴롭혔는데요. 햄스터는 자신이 어려운 상황에 처하거나 위기감을 느낄 때 자기 방어 본능으로 갑자기 사나워 진다고 하네요. 순둥이 에이스가 빠삐용과 찐빵을 괴롭힌 이유인 것 같습니다. 에휴~~





'햄스터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잠자는 삐용이!  (5) 2010.06.11
추방당한, 에이스  (0) 2010.06.10
순둥이 에이스  (8) 2010.06.09
두리번 두리번, 에이스  (8) 2010.06.08
쳇바퀴 위에 있기를 좋아하는 엄마 햄스터 엘리  (14) 2010.06.08
아빠 햄스터 루이의 이빨 갉기?  (6) 2010.06.06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자수리치 2010.06.09 20: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 작은 녀석들이 조용할 날이 없네요.ㅎㅎ
    그래도, 귀엽습니다.^^

  2. Deborah 2010.06.10 05: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똘망하니 귀엽네요. 우리집 리오만 없다면 키워 볼만 한 것 같아요.

  3. PAXX 2010.06.10 1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귀엽습니다^^

  4. SAGESSE 2010.06.10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결국 에이스가 순하기 때문에 사나울 수 밖에 없는 거네요 ㅠㅠ 서로 사이 좋음 좋을텐데요.ㅠㅠ
    글찮아도 작은 동물이지만 각 성격까지 파악하시고 애정을 보이셔서 참 맘이 뭉클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