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덕여왕에 김태희가?


이미지 출처 http://cafe.daum.net/ilovenba/34Xk/113641?docid=EK|34Xk|113641|20090902103039


선덕여왕에 김태희가? 이거 전형적인 낚시성 제목인가요? 그렇다면 할말 없어지네요. 날아올 비난도 감수해야 겠어요. 그런데 어쩌겠어요. 개인적으로 볼 때마다 너무 닮을 걸 말이죠. 인터넷 기사에는 별 닮지도 않았는데 대만의 김태희니, 제2의 김태희니, 서울대 짱이니 말들이 많은 데 정작 드라마<선덕여왕>의 이 사람이 김태희와 닮았다고 왜 호덜갑을 떨지 않는지 이상하더라구요. 충분하다는 생각이 드는 데 말이죠.  꼭 김태희와 닮았다는 것만으로도 충분하지 않습니다. 어쩌면 소화의 가치는 김태희보다도 더 큰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니 선덕여왕의 소화가 김태희를 닮은 것이 아니라, <아이리스>의 승희가 <선덕여왕>의 서영희를 닮았다고 하는 편이 나을지도 모르겠어요.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겠지만 <아이리스>의  김소연이 열연하고 있는 북한의 첩보요원의 이름이 선화입니다. <선덕여왕>의 소화가 마치 아이리스의 선화의 언니같다는...너무 과장인가요. 선화는 이렇게 <아이리스>의 두 여주인공과 인연까지 닿아있네요.  


<선덕여왕>의 인물들은 여러가지 각도에서 조명할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분명히 <선덕여왕>은 복합적인 문화 콘텐츠로 전 세계(?)에 알려지고 그 부가적인 가치 창출이 엄청나지 않을까 합니다. 그중에서 캐릭터들이 갖는 가치가 엄청난 비중을 차지할 것이라는 것은 불을 보듯 뻔 한 것입니다. 그러니 드라마 <선덕여왕>의 전체적인 내용에 대한 비평도 중요하지만 디테일을 미시적으로 관찰해 보는 것도 상당히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여기에 대해서는 다른 포스트를 하고 싶지만 어떻게 될지 모르겠네요. 아무튼 캐릭터들이 엄청난 부가가치를 창출해 낼 것입니다.

이미지 출처 http://eto.freechal.com/news/view.asp?Code=20090707150338050



소화도 예외는 아닙니다. 소화 캐릭터는 드라마의 초에 덕만 공주와 겪는 인상적인 장면으로 우리에게 다가와 있지만 드라마가 진행되면서 그 비중이 점차 줄어 들고 있습니다. 그리고 약한 존재로 밀려나 있는 느낌입니다. 마치 가부장적인 가족제에서 억압받는 듯한 여성의 모습으로 말입니다. 한을 가슴을 앉고 한숨을 푹푹 쉬며 살아가고 있는 듯한 우리의 엄마상으로 말입니다. 그런데 실제로 소화가 그럴 이유가 어디에 있을까요. 이제는 그 마음의 상처가 치유되고 있고 생활도 여유있게 되지 않았습니까?   괜한 생각인지 모르지만 제작진에서 소화가 주인공 대열에서 인상적인 인물로 남을 수 있도록 그 비중을 좀 높여 주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제가 과감하게 선덕여왕의 '만덕의 엄마' 소화가 선덕여왕의 <김태희>라고 말하고자 하는 겁니다. '김태희'를 빌린 건 좀정체성이 없는 느낌이지만, 소화의 이미지를 김태희의 영향력을 빌려 강하게 부각시키기 위해서 입니다. 그리고 실제로 소화가 김태희를 닮았다고 해도 그닥 욕들어 먹을 일은 아닌 것 같습니다. 닮았습니다. 극중 '소화' 가 연기의 성격상 우울한 모습으로 등장해서 그렇지 밝은 표정을 띈다면 더욱 김태희와 닮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미지 출처 http://newslink.media.daum.net/news/20090708073305288


저는 선덕 여왕을 재방송으로 보고 있어서 지금 소화가 어떤 비중을 가지고 어떤 연기를 펼치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만덕의 엄마로써 좋은 지혜와 경험을 제공해주는 비중있는 존재로 자리했으면 좋겠습니다. 지금 제가 40회 언저리를 보고 있는데 죽방이 소화에게 한 순간에 반해 소화에게 과장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칠숙과 삼각관계를 형성하고 있다고 할까요? 이런 삼각관계도 좀 재미있게 그려주셨으면 합니다. 소화를 가련한 비운의 여인이라는 이미지 이면에 지혜와 강한 의지를 가진 무게감있는 존재로 각인되게 해 주면 좋겠습니다. 


소화, 얼마나 생명력이 강한 여성입니까! 핏덩이 덕만을 안고 달아나 굿굿하게 덕만을 지켜낸 우리의 강인한 엄마가 아닙니까? 소화가 없었다면 덕만은 존재할 수 없는 것입니다. 존재한다고 하더라고 지금과 같은 강인한 덕만이 될 수 없을 것입니다. 그러면 선덕여왕도 존재할 수 없는 것이겠죠. 이러한 면에서 소화는 엄청난 캐릭터로 존재해야 한다고 봅니다. 강인한 선덕여왕의 엄마로 말입니다. 이런 캐릭터로 만들어야 합니다만, 요즘 너무 시들해져 안타깝습니다.

요즘 아이리스에서 김태희가 많은 조명을 받고 있습니다만, 덕만의 엄마, 아니 우리의 엄마인 소화도 조명을 많이 받았으면 합니다. 위에서 언급했지만 소화가 조명 받들 만한 이유는 충분한 것입니다. 소화가 <선덕여왕>의 김태희를 닮았다가 아니라 김태희가 소화를 닮았다는 말이 들리면 좋겠습니다.    







 
.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꽁지~☆ 2009.11.02 08: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전혀 안닮고
    2. 참고로 이요원보다 어립니다. (2달인가 생일 느림)

    근데 무슨 김태희가 소화를 닮았다는 소리를 듣냐는 ㅋㅋㅋㅋ.

  3. 쑥부쟁이 2009.11.02 0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술 먹고 글 쓰셨나??
    갑자기 얼터당토 않는 서영희가 김태희 닮았다는 뜬금없는 소리나 해대고,,
    닮고 안닮고가 문제가 아니라, 그런 정도의 연결고리로 글을 쓰려니
    뭔 소린지 본인도 모르겠고, 주저리주저리에 에휴, 참...
    윗분 어느 분 말대로 정말 글 쓰는 사람으로서 창피한 줄 아시기 바랍니다.

    ==============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겠지만 <아이리스>의 김소연이 열연하고 있는 북한의 첩보요원의 이름이 선화입니다.
    <선덕여왕>의 소화가 마치 아이리스의 선화의 언니같다는...너무 과장인가요.
    선화는 이렇게 <아이리스>의 두 여주인공과 인연까지 닿아있네요.
    ==============

    우리나라에 이름 같은 동명이인도 수만명이 넘습니다.
    성도 밝혀지지 않은 딱히 부르는 이름이 소화와 선화, 화자 한자 같다고,,
    이걸 우연의 일치라고 글을 써 제끼고는 스스로 감탄해 하는 표정...
    그게 도대체 무슨 우연이라는 이름이 붙을만한 건덕지가 있나요?

    댁의 말을 빌자면, 차라리 선덕여왕의 선덕하고 선화하고
    이름이 우연의 일치인지 모르겠지만 같네요..
    그리고 그 글귀말미에 선화는 이렇게 아이리스의 두 여주인공과 인연이 닿아있다고???
    아 정말 이 따위 글을 글이라고 쓰면서 읽는 사람 자체가 손발이 오그라든다..

    광고도배판에 정말 불로그 이름대로 촌스런 불로그는 100% 맞습니다.
    그런데 촌스러울라면 좀 어리숙하든지, 순진하기라도 해야지
    촌스러우면서 영악하고,
    되지도 않는 서울놈 흉내내기는......

  4. 댓글 2009.11.02 09: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덕여왕나오기전에 추격자영화광고보고 김태희랑 닮은 배우네 했던 적이 있었는데...

  5. pennpenn 2009.11.02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화의 본명이 서영희로군요~

  6. 진짜 낚시꾼이시네여 2009.11.02 10: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낚시좀 하지마요,,,ㅜ.ㅜ

  7. 4yryryae4747ae474 2009.11.02 11: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낚였따 파닥파닥

  8. 가위마녀 2009.11.02 11: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영희씨와 김태희씨와 비교라...!!
    지명도를 제외하곤 전 서영희씨를 훨훨~씬 높이 평가 합니다^^
    단역이던 조연이던 몸을 사리지 않고 연기하는 그녀의 모습니 아름답습니다...!!!


    이건 여담인데 블로그 배경음악이 좋은데요...!!^^

  9. 쯔쯔 2009.11.02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놓고 낚시질이구나.. 그리고 비교할걸 해야지! 김태희가 소화 역할을 해봤나? 아니면 서영희가 이병헌과 사탕을 나눠 먹었나? 어따대고 비교질이냐? 김태희가 미에 상징이냐? 아니면 글쓴이의 우상이냐? 비교 관점이 뭐야.. 블로그는 개인의 주관적 생각이라 하겠지?? 그럼 베스트에서 글 내려라.. 혼자 읽으란 말이다.

  10. 낚시 맞네 2009.11.02 1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자마자 서영희인거 알겠는데, 얼굴 잘 안보이는거 보여주고 김태희라니..
    서영희 얘기할라믄 서영희에 대한 것만 쓰던가, 괜히 김태희 제목에 집어넣어서 관심끌라고 하는구나..ㅉㅉ
    완전 병맛이네..

  11. 멋진후니 2009.11.02 13:1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영희 나름 젊었을적 이뻤는데.

    나이가 들어가도 이뿌게 들어가네요..^^

    솔직히 서영희를 김태희와 비교는 좀....

    서영희같이 연기파 배우를 어찌. 김태희같은 배우에게 비교를 하시나염~

    연기의 내공이나 표현력에 있어서도 서영희의 발밑에도 못쫒아오는 김태희인데..

    김태희가 서영희를 닮았다고 해야지 옳습니다~^^

    그런데 김태희는 아프리카 남아공에서 예전에 먼 일 있었나여?

  12. PAXX 2009.11.02 1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핫^^; 낚였습니다~ 즐거운 월요일 되세요!

  13. Joa. 2009.11.02 1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분 추격자에서 정말 대단한 연기실력을 보여주었었죠.
    서영희씨, 이요원씨랑 동갑이라고 들었던 것 같은데 역할상으론 ^^;;

  14. 머니야 머니야 2009.11.02 14: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하하하하...낚시성이긴 하지만...정말 김태희랑 거의 똑같은 삘이 나는데요? ㅎㅎ
    조회수13만..대단합니다 ㅋㅋ..
    흥미로운 사진 잘보구 갑니다~

  15. 호련 2009.11.02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ㅋ 합성인 줄 알았는데 아니었던거예요? ㅋㅋㅋㅋ

    진짜 닮았네요 ㅋㅋ!! 잘보고 가요 ^0^

  16. 2009.11.02 21: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보기에는 눈,코,입을 각가 따로 때놓고보면 닮은것 같은다 다 합쳐진 얼굴로 보면 전혀 닮은것 같지않네요;

  17. 해피버그 2009.11.02 2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말하면 서영희씨는 김태희씨보다 티아라에 지연이랑 더 닮은거 같아여..

  18. 2009.11.03 0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9. 핫스터프™ 2009.11.05 02: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록 낚시성이지만 사진을 보니 수긍이 갑니다^^
    소화에게 이런 매력이 있을줄이야! 덕분에 잘 구경하고 가요~

  20. 2009.11.09 10: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모는 몰라도 김태희보다 훨씬 실력있고 매력있는 배우 같은데

  21. 유머나라 2009.12.26 01: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영희도 대단한 배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