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숙에게 신유경은 참으로 황당한 존재입니다. 거성 식품의 후계자가 될 고귀한(?) 신분인 구마준이 이 천한 계집아이와 어울리는 것이 걱정됩니다. 2년 전 자신이 쫓아버렸다고 생각했던 신유경이 거성식품에 취업을 하고 비서실로 보란 듯이 발령을 받았으니 이건 여간 신경이 쓰이지가 않습니다. 도대체 저 천한 계집아이가 무슨 꿍꿍이 속이 있는지 속이 뒤집어질 지경입니다. 이렇듯 서인숙에게 신유경의 존재는 증오를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합니다. 물론 고귀한 신분과 고상한 생활 취향의 관습화된 눈높이가 가져다주는 타인에 대한 멸시이긴 하지만 그 처해진 환경이 아무리 속물적이고 탐욕적이라 해도 신유경에 대한 서인숙의 분노는 이해해 줄 만 합니다.






신유경에게도 서인숙의 존재는 고상한 외모에 숨겨진 속물적인 존재에 불과합니다. 아무리 거성 식품의 사모님이라고 해도 서인숙의 하는 짓은 참으로 혀를 내두를 만큼 저속하기 이를 때 없습니다. 신유경은 과거 대학시절 운동권 학생으로 사회의 정의와 정치적 민주화, 그리고 경제적 불평등을 바로 잡기 위해서 투쟁했습니다. 그녀는 고문을 당하면서 사회의 변화보다 자신이 변화하면 된다는 회유를 받습니다. 그 순간부터 아마도 신유경은 사회의 변혁이 아니라 자신의 변화를 추구했을 지 모릅니다. 신유경이 투쟁했던 대상은 독재자와 그 주변의 정치인들입니다. 그러나 이제는 그 자신의 변화에 갈등하고 있을지 모릅니다.


이렇게 서로의 소통이 부재한 두 사람에게 화해를 기대하기는 하늘에서 별을 따기 만큼이나 힘들 것입니다. 사실 서인숙과 신유경은 물과 기름과 같은 존재입니다. 따라서 이들의 충돌은 불을 보듯이 분명합니다. 그러나 아무리 심한 충돌을 한다고 해도 신분상의 차이가 있고 신유경에게는 절대적으로 불리한 싸움입니다. 그런데 신유경이 어떤 생각을 하느냐에 따라서 구마준이라는 응원군을 사로 잡을 수가 있습니다. 아무튼 이들의 충돌이 어떤 방식으로 일어날지는 자세히 모르지만, 참으로 재미있는 대결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런데 이러한 스케일 큰(?) 예상과는 달리 서인숙과 신유경은 참으로 유치하고 황당한 자존심 대결을 합니다. 이 싸움은 구마준이 끼어들면서 승부를 가리지는 못합니다. 이 유치하고 황당한 싸움의 자초지종은 이렇습니다. 신유경이 김탁구를 만나기로 한 일요일 저녁 탁구를 만나기 위해 집을 나서는 순간 전화벨이 울립니다. 비서실에서 다급하게 걸려온 전화였습니다. 신유경이 받자 서인숙이 신유경을 집으로 부른다는 비서실의 연락이었습니다. 신유경은 탁구와의 만남 약속에도 불구하고 어쩔 수 없이 서인숙의 저택으로 가게 됩니다. 여기에서 서인숙은 친적들과의 대화가 있다고 하면서 신유경을 의도적으로 배제하고 무시하면서 기다리라고만 합니다. 신유경은 또 저택의 거실에서 몇 시간을 서있습니다. 잠시라도 앉아있으면 될 것을 끝까지 서서 기다립니다. 정말 유치하기 짝이 없는 짓입니다. 거성그룹의 사모님의 스케일이 고작 이것밖에 안된다니 기가 찰 노릇입니다. 가진자가, 힘센자가 이런 유치한 짓을 할 때 당하는 약자는 참으로 분노를 주체하기 힘듭니다. 신유경의 심정은 서인숙으로 향하는 복수의 칼날을 갈지 않을 수가 없는 것입니다. 그러나 힘이 약한 자신이 부와 권력을 한 몸에 쥐고 있는 서인숙을 어떻게 무너뜨릴 수 있을가요?


아무튼 서인숙과 자존심 싸움에서 신유경의 강한 결기가 느껴집니다. 서인숙이 아무리 거성 식품의 안주인이라고 해도 신유경은 조금도 주눅이 들지 않습니다. 당당한 모습입니다. 
앞으로 서인숙과 신유경의 자존심 대결이 무척이나 흥미롭습니다.


첫번째 이미지: http://star.mk.co.kr/new/view.php?mc=ST&no=411767&year=2010
두번재 이미지: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007211018181001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skagns 2010.08.06 0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 말이에요. 신유경도 성격이 있어요. ㅋㅋ
    암튼 서인숙은 캐릭터가 참 밉상이네요. ㅎㅎ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되시구요.

  3. 지후니74 2010.08.06 0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드라마의 갈등 구조를 만드는 대결구도군요.
    다소 무리한 듯 한 느낌도 있지만 그 끝이 어떻게 될지 궁금합니다.~~ ^^

  4. 용문신을하고잇는조폭행시녀 2010.08.12 2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손님안녕하십니가

  5. 손님 2010.08.12 23: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6. 학생 2010.08.12 23: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물수는물의자리의듯이고
    불화는불의자리의듯이다

  7. 손님 2010.08.12 23: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뭐라구요그러니시녀님이하시는말슴은우리집사람이미스신한태대리고
    손지검을햇다구요

  8. 전시녀 2010.08.12 23: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9. 회장님 2010.08.12 23: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보당신이지금부터하는내가하는말을잘듣고다라해주세요당신이
    자금제정신으로하는소리요미스신한테데리고손지검을햇다구

  10. 사문님 2010.08.12 2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그냥장난으로한거에요

  11. 하녀 2010.08.12 2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뭐라구요
    손님장난으로한거에

  12. 일을하는애 2010.08.12 23: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가시인제들어오세요

  13. 아가시 2010.08.12 2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분위기왜이레요
    올케가무슨사고를쳣서요미스신얼굴왜이러는거에요
    아악악
    누구야당장나와라는말이들이
    입니가네에
    올케미스신을얼굴대리고손지검을햇다구
    올케도대체정신을어디다팔리는거냐구

  14. 올케 2010.08.12 23: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가시왓서

  15. 엉덩위에다가용문신무서운조폭아가시 2010.08.12 23: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다녀왓습니다
    그런데미스신한테
    무슨짓을하고잇는거야강패들이미스신이강패들에게폭력을스고잇는것이시
    엿다구요당장가서미스신한테정중하게사과를하부터먼저하는게순서라고할수
    잇겟습니다발랑해야이이새기들아

  16. 강패 2010.08.12 2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미스신제가잘못햇습니다

  17. 미스신 2010.08.12 2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에

  18. 올케 2010.08.12 23: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죄송합니다미스신

  19. 미스신 2010.08.12 2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닙니다사문님

  20. 행시녀 2010.08.12 23: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손님죄송합니다

  21. 백댄서 2010.08.13 0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죄송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