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햄스터의 일상

초강력 이빨의 위력




루이의 이빨 정말 위력적입니다. 케이지에 갉을 만 한게 없어서 그랬을 까요? 배수기 달아놓는 고정대(라고 해도 될지) 이걸 갉기 시작하더니 이제 케이지에 붙여놓은 것까지 완전히 사라지기 직전입니다. 몸집은 제일 작고 약하게 보이지만 이빨의 위력만큼은  대단하신 아빠 햄스터 루이님이십니다.

정말 대단하죠~~



형체도 없이 사라져 버린 배수기 고정대의 모습. 고정하기 위해 케이지에 붙여놓은 부분만이 아주 조금 남아있다.

















'햄스터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빠 햄스터 루이에게 바라는 것!  (5) 2009.12.31
흑과 백(2)  (8) 2009.12.30
초강력 이빨의 위력  (10) 2009.12.30
흑과 백  (6) 2009.12.29
숨박꼭질!  (7) 2009.12.27
노숙 햄스터 모드  (9) 2009.1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