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햄스터의 일상

아빠 햄스터 루이에게 바라는 것!



물 마시는 아빠 햄스터 루이입니다. 너무 귀여운 모습이죠^^

루이야, 항상 건강해줘서 고마워! 네 아이들은 함께 살지는 못하지만 항상 건강하게 자라고 있단다. 얼마나 뛰고 굴리며 장난을 치는지 루이 네 아이들 다워. 삼형제들이 서로 싸움을 하지도 않고 정말 다정하게 잘 지내고 있단다.

아내 엘리도 떨어져 있어야 하지만 널 생각하고 있겠지. 마음은 어디 변하겠니. 네가 너무 야위고 작으니 잘 몰라봐서 그런 게 아니겠어. 엘리는 아줌마인데도 참 예쁘단다. 매력적이고 말이야. 네가 보면 너무 좋아할 거야. 하지만 서로 함께 할 수 없으니 안타깝단다!   

루이야, 새해에는 나이 한 살 더 먹는데 많이 먹고해서 더 건강하고 더 커졌으면 좋겠어~~ 그리고 새해에는 더욱 건강하고 행복해으면 해. 작은 네 모습이지만 항상 큰 햄스터로 자리해 주어으면 해
















'햄스터의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해 인사 드립니다  (6) 2010.01.01
호기심 가득한 시선  (0) 2009.12.31
아빠 햄스터 루이에게 바라는 것!  (5) 2009.12.31
흑과 백(2)  (8) 2009.12.30
초강력 이빨의 위력  (10) 2009.12.30
흑과 백  (6) 2009.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