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집을 지어 주어도 다 부수어 놓습니다. 정확히 말하면 이빨로 다 갉아 버립니다. 종이집이라 더 쉽게 부숴집니다. 갉을 수 있는 플라스틱이 있는데도 괜히 종이집을 부수는 걸 보면 무슨 심술이 발동한 것 같기도 합니다. 아래 사진들을 보니까 제일 처음 넣어준 새집 모습은 아닙니다. 모퉁이에 구멍이 나 있는 걸 보니 몇 일 뒤에 찍은 사진 같습니다. 이 사진부터 해서 새집이 어떻게 부숴져 가는지 개구장이 햄스터들이 남긴 흔적들을 구경해 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이나는 2009.11.28 17: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굳이 구멍을 뚤어 주지 않아도,, 잘 뚫고 나오겠네요 ㅎㅎ
    순식간에 폭격맞은 집이 되어버렸군요. ㄷㄷㄷ

    • 걸어서 하늘까지 2009.11.29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ㅎ 다음에는 구멍을 뚫지 않고 먹이와 함께 넣어 놓아 봐야겠어요. 케이지 속에 더 작은 케이지가 되겠네요^^ 그리고 얼마 만에 구멍이 날까 시간을 재어 볼까요^^

  2. 여행사진가 김기환 2009.11.28 17: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야말로 박살이 나는 군요...^^

  3. Phoebe Chung 2009.11.28 17: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스를 몇겹으로 겹처서 놓으면 오래가지 않을까요?
    ㅋㅋㅋ저는 구경하니 재밌지만 이걸 치우고 새로 집 꾸며줄 분은 고단하시겠네요.ㅎㅎㅎ

  4. 21세기선비 2009.11.28 18: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ㄷㄷㄷ 스스로 리모델링 했군요 ㅋ

  5. ^^ 2009.11.28 1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릴 때, 햄스터에 대한 안좋은 추억이 있어서..
    햄스터만 봐도 기겁했는데ㅋㅋ 새집이 좋아서 저러는건지,
    어떤건지 ㅋㅋ 귀엽네요^^

  6. 소우주 2009.11.29 01: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조금 무섭습니다.. 고생 많으시겠어요,.ㅜ

  7. ciroo 2009.12.01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귀엽고 깜찍한 햄스터 형제(자매인가요^^?)가 집 한채를 뚝딱 해치웠네요.ㅋㅋㅋㅋㅋ
    만화영화 같은데서 보는 [쥐가 치즈 덩어리를 먹어 없애는] 듯한 장면이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