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영화 <박치기>를 아십니까?  재일 조선인(조총련계)들의 일본에서의 삶을 사실감 있고 생동감있게 그린 이즈츠 카즈유키 감독의 역작입니다. 분단의 고통과 아픔을 한국인만큼이나 진하게 그려내고 있습니다. 재미와 함께 감동을 주는 영화입니다. 재일 한국인 이상일 감독의 <식스티 나인, 69>이 한국인이 그린 일본 젊은이들의 방황과 갈등을 재미있게 그린 영화라면, 일본인 이즈츠 카즈유키 감독의 <박치기>는 재일 조선인의 삶을 그렸다는 점에서 닮은 꼴 감독의 닮은꼴 영화라는 생각이 듭니다. 일본인 감독이 재일 조선인의 삶을 그렸다는 것은 관심과 애정이 깔려있는 것일 테고 문제 의식을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영화를 보면 알겠지만 조선인에 대한 진한 애정이 진하게 느겨지는 그런 감정을 알수 있습니다. 아직도 일본 정부가 일제시대의 범죄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하고 용서를 빌지 않고 있지만, 일본내 양심과 의식있는 개인들과 단체가 존재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일본의 자민당 정권이 무너지고 민주당 정권으로 정권교체가 되었습니다. 우리와의 관계도 전향적으로 발전하기를 바랍니다. 그러나 그것은 쉽지 않을 것입니다. 자민당 정권 50년 동안 일본 사회는 오랫동안 국수주의와 제국주의의 향수에 젖어 온 것이 사실입니다. 자민당 정권내의 각료들은 끊임없이 망언을 일삼아 왔습니다. 일본 전범들이 유해가 봉안되어 있는 야스쿠니 신사가 일본 국민의 대표작인 신사로 자리하고 있는 것을 보더라도 일본사회의 밑바탕에 깔린 제국주의의 향수를 맡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제국주의에 대한 향수를 무사히 극복하고 새로운 일본으로 환고탈태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면 얼만 좋겠습니까? 민주당 정권에서 이러한 정향적인 변화가 우선적으로 일어나기를 기대합니다. 

영화의 OST 뿐만 아니라, 임진강은 일본과도 상단히 깊은 관련이 있는 강이기도 합니다. 임진왜란 당시 일본군의 지략에 말려 배가 없는 일본군에게 배를 배앗기고 조선군이 섬멸되면서 일본의 북진을 자초하는 계기가 되었습니다. 이 전투를 일러 임진강 전투라고 합니다. 우리에겐 비극의 강입니다 (참조: http://enc.daum.net/dic100/contents.do?query1=b18a1821a)




영화 <박치기>의 내용이 분단상황과 관련이 있고 보면 6.25 당시의 임진강 전투가 직접적인 의미를 갖습니다. 임진강의 물을 피로 물들였던 치열한 전투는 동족 상잔의 비극을 생생하게 증언하는 강이기도 합니다. 민족보다 뭐 그리도 이데올로기가 중요했는지 서로를 무참하게 죽인 비극의 강, 임진강이기도 합니다. 


최근에 임진강이 우리의 귀에 오르내렸습니다. 북한의 황감댐 방류로 인한 일가족 실종 때문입니다. 북한이 부족하긴 하지만 늦게나마 공식적으로 사과를 표명하기는 했지만 임진강의 슬픔이 더 깊어지는 듯 합니다. 이제는 조용히 임진강의 강물이 굽이쳐 흐르기만 했으면 좋겠습니다.
 
이런 임진강을 노래했던 일본인 포크가수 가즈히코가 자살을 했다고 합니다. 그의 자살 소식을 접하고 나즈막한 감정의 골로 슬픔이 흘러지나 가더군요. 영화 <박치기>를 좋아했고, 노래 <임진강>이 좋았기 때문입니다. 물론 이 <임진강>은 북한의 노래입니다. 이 임진강은 1960년대 가즈히코가 리더 싱어로 있더 포크 트리오 <더 포크 크루세이더즈(Thf folk crusaders) >가 리바이벌을 해 일본내에서 부르기 시작했으나, 곧 금지곡이 됩니다. 판권과 관련한 조총련의 항의 때문입니다. 아무튼 우리의 가슴 아픈 현실을 증언하고 있는 노래<임진강>을  부른 가토 가즈히코의 자살은 다시 한 번 임진강을 떠오르게 합니다. 가토 가즈히코의 명복을 빕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또웃음 2009.10.23 21: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영화 박치기를 보고 제작자가 제일동포라곤 하지만
    일본 감독이 이런 영화를 만들었다는 것에 대해 깜짝 놀랐더랬죠.
    가토 가즈히코의 명복을 빕니다.

  2. Something4u™ 2009.10.29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임진강 노래는 참 좋던데...

  3. win 2009.12.25 14: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나가다가 들립니다..박치기가 생각나서 검색하던중에...자살이라니...무슨일인지....명복을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