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중부 지방의 폭우로 인한 수해를 안타깝게 지켜보면서 피해를 보지 않은 한 사람으로서 그저 운이 좋았다는 생각 뿐이다. 비록 인간이 파괴한 자연으로 인해 피해가 커졌지만 좀 더 큰 차원에서 보면 자연이 있었기에 피해가 작았다고 할 수 있다. 만약 인간의 곁에 나무들이 없었다면, 더 나아가 더 큰 폭우를 내렸다면 어떠했을지 상상만 해도 끔찍하다. 결국 자연이 없는 인간은 결코 안전하지 못하며 언제든지 위험에 처할 수 있다.


지구는 인간이 살아가는 곳이지만 결코 안전한 곳은 아니다. 언제 공멸의 위기에 처할지 모른다. 인간이 아무리 과학 기술이 대단하고 문명이 위대하다고 하지만 그건 그저 인간의 생각에 지나지 않는다. 인간은 이 우주에서 아주 작은 존재에 불과하다. 좀 더 좁히면 지구의 일부라거나 지구위에 살고 있는 생명체에 지나지 않는다. 지구는 인간이 살아가는 근거이다. 그런데 인간은 마치 자신이 이 지구의 주인인냥 황폐화시키고 있는 것은 정말 잘못된 일이다. 자신이 나온 자궁을 찟는 행위와 같다. 이걸 인간이 살아가기 위한 당연한 활동으로 여기기까지 하지만 궁극적으로는 지구를 파멸시키고 인간을 공멸시키는 어리석은 짓이다. 인간이 상상하는 미래의 모습이 대체로 디스토피아인 이유가 여기가 여기에 있다. 종교상의 유토피악적인 내세도 선택된 인간들에 한정되어 있을 뿐이다.






인간의 문명의 발전은 브레이크 없는 자동차와 같다. 브레이크 없는 자동차가 설 수 있는 경우는 자동차의 연료가 다 떨어지거나 외부적인 힘이 작용하는 것 밖에 없다. 이 경우를 인간 문명의 발전에 적용해 보면 첫째, 인간 문명의 동력이 사라지는 것과, 둘째는 인간 자신이 외부적인 힘으로 파괴적인 문명의 발전을 막는 것이다. 과연 이 둘은 가능한 일인가? 이 질문을 던졌지만 워낙 어렵고 감당할 수 없는 질문이고 필자 능력의 밖이다. 사실 어느 누가 이 질문에 속 시원한 답을 내릴 수 있을까? 글쓴이의 막연한 생각으로 볼 때 첫번째 경우는 일어나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지구가 인간에게 제공하는 자원이 고갈된다고 해도 인간 문명의 동력이 중단 할 것 같지는 않기 때문이다. 우주로 향하는 인간의 의지로 보아서 그렇다. 두번째의 경우가 첫번째 보다 그 가능성이 크다. 인간이 지구를 끊임없이 황폐화 시키면서 이상 조건을 만들어 내고 있기 때문이다. 아무튼 이 두가지 질문에 대해서는 두번째의 경우가 그 발생 가능성이 더 크다. 인간이 지구에 가하는 해악을 생각해 보면 그렇다. 사실 이걸 막는 것이야 말로 인간에게 주어진 운명적인 숙제이다. 지구 곳곳에 깨어있는 분들이 있고 그들을 따르는 이들이 있다. 지구를 살릴 수 있는 종교들이 있다. 그러나 이들이 인간 문명의 파괴적인 속성을 막기는 역부족인 것처럼 보인다. 


이 지구상에 있는 생명체들 중에서 생존의 근거를 파괴하는 존재는 인간 밖에 없다. 이렇게 보면 인간은 이 지구의 관점에서 보면 필요없는 존재일 수 있다. 인간을 괴롭히는 모기를 잡듯이 지구의 입장에서는 인간이 정말 무용하고 불필요한 존재일지도 모른다. 인간과 모기의 차이가 도대체 무엇인지 모르겠다. 인간이 해충이라고 하는 벌레들은 인간에게는 해악을 주는지는 모르지만 지구에 가하는 해악은 없다. 인간은 만물의 영장이니 존엄한 존재라고 하지만 이 지구상에 가하는 해악은 인간이 규정하는 해충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파괴적이다. 잔인하기 이를 데 없다.  


인간은 자신의 존재를 절대적인 위치에 놓고 파악하려고 한다. 이제 이런 태도를 중단해야 한다. 상대적인 관계의 위치에서 자신의 해악을 파악해야 한다. 이게 참 설득력 없는 주장이지만 바위에 계란을 치듯이 한 번 해본다. 넋두리를 한 번 해본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나푸르나516 2011.08.02 0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읽고 갑니다.......................^^

  2. garden0817 2011.08.02 0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3. 클라우드 2011.08.02 08: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갈수록 사람과 사람사이...무서워져만 가요.ㅠ

  4. 해피로즈 2011.08.02 11: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간의 문명,
    이제 그만 발전했음 좋겠어요~ ㅎㅎ
    웬지 두려운 마음..

  5. 달콤 시민 2011.08.02 13: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 모기들은
    비에 다 휩쓸려가서 살아있을지 몰게ㅔㅆ네요..

  6. 굴뚝 토끼 2011.08.02 1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구가 멸망한다면 그 원인 중에 가장 현실성있는 것이 인간이라는 이야기가 있죠..-_-

  7. 해바라기 2011.08.03 06: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옳은 말씀입니다. 넓게 보면은 인간은 잔인하지요. 공감 글 잘 보고갑니다. 좋은 나날들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