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현아, 10대 성매매 VS 10대 명품 골반춤




우리사회에 10대를 보는 두 가지의 상반된 시선을 느낄 수 있다.  10대를 보는 너무나도 다른 시선이다. 그것은 마치 인간의 마음 속에 선과 악이라는 두 가지의 큰 주류 감정이 흐르고 있는 것처럼 우리 사회도 단순화해서 선과 악이 있는 듯 하다. 경찰서와 교도소, 사랑과 증오, 죄와 벌 같은 이분법이 그 런 예라고 할 수 있겠다. 한편으로는 10대 성매매에 대해서 엄격한 법을 적용하고 있으면서, 다른 한편으로는 10대 성성매를 자극하는 뉴스가 넘쳐난다. 


이건 마치 9개의 호떡을 먹은 뒤에 10개 째의 호떡을 먹지 못하는 것을 그 10개 째의 호떡 책임이라고 돌리는 것과 같은 이치라고 할 수 있다. 정작 문제는 9개 째까지 먹으면서 배가 서서히 찼기 때문인데도 말이다. 일상화된 10대의 성적 자극과 기대를 광고나 연예 프로그램들을 통해 높여 놓고는 10대의 성매매 같은 사건들이 터지면 그 사건은 그저 독립된 개인의 성적 타락으로 돌려버리는 경향이 있는 것이다.
 

http://www.readersnews.com/sub_read.html?uid=18078&section=sc1


그런 사건이 발생하기까지의 10대들에 대한 사회 전체의 시스템에 문제는 없는지에 대해서는 인식이 미치지 못하는 것이다. 아니 그런 전체적인 인식을 가지려고 하지 않는 것 같다. 그러니 10대에 대한 자극과 호기심은 공개적이고 당연하며 문제가 없는 듯이 광고나 TV프로그램등을 통해 자연스럽게 확산이 되는 것이다. 10대라는 것을 강조하는 노골적인 성적 표현들이 인터넷을 장시하고 연예가 소식에서 전해지는 것이다. 이러다가 10대에 대한 성매매 같은 사건이 터지면 그런 사건에 대한 책임은 전무하다는 듯이 그 사건만을 보도하기에 여념이 없는 것이다. 그리고 그 사건 당사자에 대한 도덕적인 책임, 속된 말로 죽일 놈, 살릴 놈하며 개인에게 모든 책임이 전가되는 것이다. 
 


참 가관이다. '18세 소녀 포미닛 현아의 섹시 명품 복근 댄스' 이런 표현들이 10대에 대한 자극이나 호기심을 불러 오는 것이다. 18세라는 미성년자를 당당히 밝힘으로서 '10대' 에 대한 자극과 호기심을 부채질 하는 것이다. 10대 미성년자에 대한 사회적인 보호와는 동떨어진 표현인 것이다. 10대 성매매를 엄격하게 막으면서도 10대의 성적인 포즈를 통해 호기심과 자극을 높이는 것은 10대에 대한 너무나도 상반한 태도가 아닐 수 있다. 더우기 섹시한 복근댄스에 '명품' 이라는 레벨을 달아주면서 상품화하고 상업적으로 이용하고 있다. 

http://www.segye.com/Articles/SPN/ENTERTAINMENTS/Article.asp?aid=20100113002120&subctg1=&subctg2=


좀 황당한 제안인지는 모르겠지만, 이러한 신문이나 인터넷 기사, 방송에서 사용되는 표현에 대해 정작 당사자들이 거부감을 갖지 않는한 이러한 이중적인 태도는 지속되리라고 본다. 따라서 당사자들이 이런한 표현의 대상이 되었을 때 강하게 반발해야 한다고 본다. 10대 당사자도 물론이지만 부모들도 강하게 항의하여야 한다고 본다. 그래야 이러한 악순환은 끊어질 수 있는 것이다.


그렇다고 이러한 것에 아무런 원칙이 없이 무조건적으로 반대하는 것은 아니다. 10대에 한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이다. 예를 들면, 유이의 경우 꿀벅지란 표현이 사용되었을 때 그녀 자신의 반응은 자신의 자유이다. 그녀는 20대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10대에 대해서 만은 분명한 원칙을 세워야 한다고 본다.  성매매에 대한 단호한 법적 조치만이 아니라 연예계쪽에서도 이러한 법적 조치에 상응할 수 있는 원칙을 세워야 한다고 본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938호 2010.01.13 1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가는 글이네요. 보고 있으면 넋이 나갔다가도 아직 어린 친구라고 생각하면 침딱고 고개를 도리도리 흔들게 됩니다 ㅎ

  2. 검은구름 2010.01.13 19: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옳은 말씀... 요즘 TV에 나오는 아이돌가수들의 안무같은걸 보고있으면 이게 가수야 쇼걸이야... 이런생각이 들때도 있고..

  3. Deborah 2010.01.13 2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악 ,섹스,술,마약 이런건 사람들 삶에 있어 빼놓을 수 없는 것들 중에 하나인것 같습니다. 성이 차지 하는 부분이 크다 보니, 더 이런 성을 상품화 시키는것 같습니다. 10대지만, 요즘 십대들 예전하고 달라서 어른들 보다 더 성에 관해서 많이 알고 다 알건 안다고 하는게 맞는것 같습니다. 마치 여자가수는 무대에서 성적 노리개 마냥 춤을 추어 대죠. 그것도.. 다 에젼시 문제도 있어요. 그래서 연애계가 좀 지져분 하다는 말도 하는지도 모르겠네요.

  4. 비교할걸 비교해라 ㅅ ㄲ야 2010.01.13 21: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자체를 꼭 이렇게 해서 손님끌어야 겟냐


    너 참 ㅅ ㅂ ㄴ 이다

  5. 하록킴 2010.01.13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사 제목부터가 점점 자극적으로 변해가는 것 같아서 참 걱정입니다.
    요즘 인터넷 뉴스들 수준을 보면 정말 ㅜ.ㅡ

  6. CDC 2010.01.13 2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목이 참 자극적인 것을 빼면은..

    올바른 지적이라고 생각됩니다..

    대표적인 예가,, 스타킹인가요? 어린이 (꼬마)에게 까지도,, 섹시함을 요구하였었죠...

    박진영씨가,, 원더걸스와 같이 나왔을때의 발언도 생각나네요..
    미국에서 어린애들에게 섹시코드의 언급을 하면 안된다고 했던...

    유이와 비교하시면서 미성년과의 구분을 제안 하신것은 괜찮은 지적 같습니다..

  7. 넛메그 2010.01.14 00: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언론들 참 갈데까지 간 것 같습니다.
    '꿀벅지'란 표현도 그렇고...
    막말로 '개념'이 없는 듯 해요 정말ㅠ

  8. 지나가던오이 2010.01.14 08: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포미닛의 현아..... 이효리 1집때의 모습을 따라하려고 발버둥 치던 모습으로 보이던.... -_-;;; 나이가 어려서 인가?? 엄청 어설퍼 보이던데~~~

  9. 어제라디오스타 2010.01.14 10: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에서 김종민이 법원에서 근무 했을때 성범죄 관련된 일이 많았다고 그러더군요..

  10. 인어공주 2010.01.14 1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맞습니다 ~~~ 현아볼때마다 걱정이앞섭니다 우리딸같아서 .... 나이어린 다른 연예인도 마찮가지구요 ~

  11. 화통 2010.01.17 12: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에 TV에 원더걸스가 나와 미국에서의 활동에 대해서 이야기하는데 미국에서는 10대들에게 섹시라는 단어를 쓸 수가 없답니다. 자유분방해 보이는 나라에서도 그러는데 우리나라는 10대들에게 쇼걸같은 안무를 추게하는 소속사도 문제라고 봅니다.

  12. 그늘 2010.01.17 21: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벗어난 얘기일지 모르지만 정말 요즘 걸그룹들이 거의 선정적으로 벗고 나오다 시피 하는것을 보면서
    방송채널들이 되려 성매매,성폭행등등을 부추기고 있는건 아닌가 싶습니다.

  13. 당나귀탄왕자 2010.01.17 2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약간 다르게 생각하는게 음과 양의 차이다 라고 생각합니다
    음지의 성매매는 지탄을 받지만 대중앞의 양지의 섹시는 환호한다라고 생각합니다
    까놓고 말해서 둘의 차이는 별로 없어보이지만 무협지의 말을 빌리자면 명분이라고 하겠죠??

    음지의 문화냐 양지의 문화냐 그 차이에 따라서 호불호가 갈린다고 생각합니다
    그 양지와 음지의 기준점이 참 애매하기도 하지만요///

  14. 다크슈 2010.01.18 01:2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연예인들이 섹시함을 통해서 대중에게 어필하는 모습 자체는 그렇게 나쁘게 보지않아요.
    섹시함 이라는것도 그 사람이 가진 매력 중 하나니까요.
    하지만 아무리 어른처럼 꾸며놔도 애들은 애들티가 나서 얼굴만 봐도 딱10대 여고생인데
    섹시컨셉을 가지고 야한 춤을 추는 건 정말 아니다 싶더라구요..

  15. 포스트웨이 2010.05.16 19: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국가가 부른다` 호란 첫 연기 도전, 상상 이상 고충 토로 =clear:both; cellpad

    ---------------------------------------------------------------------------------------------------------------
    자동 등-록-기, 게-시-판 등-록-기, 이메일-발-송-기, 카페 수-집-기, 카페-등-록-기, 트-랙-백 발-송-기, 아이디 체크 광고 프로그램 개발 및 판매.
    ....┏━┓
    ....┃▒┃
    ....┃▒┃
    ....┃▒┃
    ....┃▒┣━┳━┳━┓
    ....┃▒┃▒┃▒┃▒┃
    . ┏┫▒┃▒┃▒┃▒┃
    . ┃┃▒▒▒▒▒▒▒┃
    . ┗┓▒▒▒▒▒▒▒┃
    ... ┗┓▒▒▒▒▒┏┛
    ▶▶▶▶▶▶▶▶▶▶▶ 다 음, 야 후, 네 이 트 온, 구 글 에 서 " 포 스 트 웨 이 " 라고 검 색 하 세 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