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이 스포츠와 닮은 10가지 특징들

이 포스트를 보시면서 심각한 것은 사실입니다. 그냥 재미있게, 넌센스다 하고 봐 주세요^^


1.100m 달리기



100m 달리기는 조루 같은 특징을 가지고 있다. 엄청난 관심과 취재열기를 받지만 9~10초 사이에 끝나버린다. 아무리 열정이 강해도 빨리 끝나 버리면 재미없다. 그러나 아이러니 하게도 100m 기록은 짧아질수록 갈채를 더 받으니, 조루에 대한 실망과 원망과는 다르다.



2.마라톤

IAAF World 1/2 Marathon

지루 같은 특징을 가지고 있다. 빨리 끝내고 싶어도 끝낼 수 없는 인내와 고통은 상상하기 힘들다. 도착점에 들어서는 순간이야말로 최고 희열이다. 아무나 이룰 수 없는 감동이다. 그 길은 너무나 험하고 멀다.



3.그외 트랙 경기

조루와 지루 사이의 특징을 보인다.


4.수영



난자를 향한 정자들의 저돌적인 특징을 가지고 있다. 더 빨리 더 힘차게 난자를 향해 돌진해야 생명으로 탄생할 수 있다. 그것이 바로 옥동자가 아닌 금동이다.



5.구기 종목들

FIFA 2010 World Cup qualifying match: Azerbaijan 1 - 1 Russia


골을 막는 연적들을 한꺼번에 물리쳐야 하는 성적 본능의 특징을 가지고 있다. 험난한 사랑의 도착지를 위해 맹렬하게 돌진해야 한다. 협력자들과의 조화와 협조가 중요하다. 외롭지 만은 않는 길이다.



6.역도

Strongman show at Chelyabinsk Agro 2009 Exhibition



실연의 상처는 중력의 무게만큼이나 무겁고 고통스럽다. 아무리 떨쳐 내버리려고 해도 쉬 떨쳐버려지지 않는 것이 사랑의 흔적들이다. 들어서 던져버리고 나면 갈채를 받는다. 사랑의 감정에 연연하지 않는 초탈한 모습, 그것은 존경받을 만한 모습니다.



7.개인 겨루기(레슬링, 태권도, 복싱)

 www.flickr.com

다수의 연적들을 물리쳐야 하는 구기 종목들과는 달리 절체절명의 상대를 만나 진검 승부를 해야 한다. 이렇게 산 하나를 넘고 나면 또 다른 상대가 나타나는 것이 개인 겨루기의 특징이다.



8.체조

 http://kr.news.yahoo.com/servi


사랑을 이루기 위한 현란한 전희의 특징을 지닌다. 온갖 현란한 동작들을 다 동원해야 한다. 난이도가 높을 수록 점수가 높다.



9.궁도, 사격



정자들은 난자를 향한 열정만 있으면 되는 것이 아니다. 잘 찾아가야 한다. 한치의 오차도 없어야 한다. 탄도는 곧발라야 하고 정확해야 한다.


10.필드경기

 www.flickr.com


발기부전의 특징을 가진다. 멀리, 높이 뛰어야 하고 실격이 없어야 한다. 더 높이, 더 멀리 뻗어가지 않으면 사랑을 이룰 수가 없다. 실격이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얀 비 2009.10.17 0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유를 한 경기와 생각해 보면...정말 가만히 앉아서 주워먹는 사랑이란 없다는 걸 알게 됩니다.^^

  2. 민시오™ 2009.10.17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포츠와 사랑의 비유 재미있게 잘 보았습니다.
    사랑의 쟁취는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겨야 승리하는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