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태범은 이름을 그대로 써고 있으면서 흑인 금메달리스트의 이름은 왜 사용하지 않는지. 흑인 금메달리스트가 중요한 사실이 아니라 그의 이름이 샤니 데이비스란 사실이 중요한 것이 아닌가?





제목에 단순히 흑인 금메달 리스트라고 붙인 것은 인종 차별적인 의도는 아니라고 해도 마음이 불편하다. '흑인' 이라는 부분에 강조를 할 이유는 어디에도 없기 때문이다. 이러한 표현에는 스피드 스케이팅에 흑인이 우승을 한 것이나 태권도를 배운다는 사실능 좀 특이하게 본다는 느낌을 받기에 충분하기 때문이다. 제목을 좀 더 진지하게 바꾼다면 <모태범을 이긴 샤니 데이비스 '취미는 태권도> 가 되어야 한다고 본다. 


흑인의 역사를 되돌아 보지 않더라도, 단순히 피부색 때문에 오랫동안 고난을 받아온 인종이 흑인들이다. 인류, 특히 백인들이 부끄러워 해야할 역사적인 사실이다. 흑인에 백인의 죄악은 정말 이루 말 할 수 없을 정도로 잔인했다. 예수의 이름까지 팔면서 흑인들을 노예로 삼고 학대한 인간들이 바로 백인인들이다. 이런 흑인들에게 우리 마저 이러한 표현을 굳이 쓸 이유는 없다고 본다. 이런 식의 표현은 자제해 주면 좋겠다. 특히나 조선일보가 이런 식의 제목을 붙였다고 하니 더욱 화가 난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몽고 2010.02.22 0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걸어서 하늘까지님 할루~

    그러게요 시정해야겠네용;;

    때가 어느때인데-_-;;

  2. 감성PD 2010.02.22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 우리나라 수준이 이것밖에 안되나 봅니다...
    우리나라가 금메달 따면 다른 유럽쪽 뉴스에서 황인종 금메달 리스트로 올라오면 기분 참 좋겠네요...
    아마 다들 뒤집고 항의할거면서...쯧쯧...
    기술은 발전해도 아직 사람들 수준이 안되나 봅니다...

  3. 나인식스 2010.02.22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앗! 정말 저런 제목을 달다니.ㅡㅡ;;;
    아무생각없이 제목을 달았나봐요~

  4. 코로돼지 2010.02.22 1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좀 보기 안 좋네요..ㅜㅜ

  5. 레오 ™ 2010.02.22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런 인종차별적인 발언을 하다니 ...생각이 없는 건가요 -_-"

  6. 투유♥ 2010.02.22 1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조선일보 ㅠㅠ

  7. 임현철 2010.02.22 13: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감되는 이야깁니다.

  8. 핑구야 날자 2010.02.22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쓴 기자는 어떤 마음으로 썼을까요.... 조선일보가 인종차별을 하는 걸까요,.,. 부끄럽군요

  9. JUYONG PAPA 2010.02.22 1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고서 저도 그런 생각을 했었는데...의식이 조금은 바뀌어야 할텐데...

  10. Reignman 2010.02.22 18: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시 조선일보는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는 것 같습니다.
    만약 백인 선수였다면 백인이란 말을 썼을지..
    웃겨 죽겠네요. ㅋㅋㅋ

  11. 새라새 2010.02.22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침에 와서 보고 댓글 달러 왔어요..
    글빨이 없는건지 조크였는지 궁금하기도 하네요 ㅋㅋ

  12. 바람처럼~ 2010.02.22 21: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이상하네요
    만약에 눈이 오지않은 나라인 자메이카선수가 봅슬레이나 다른 여태 종목에서 우승했다면 뭐 특별히 내세울게 있겠지만...
    이건... 미국 선수가 금메달 땄는데도 왜 저런 기사 제목을 썼는지...
    참 한심합니다

  13. ageratum 2010.02.23 0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자가 인종차별로 고소를 당해봐야
    아~ 내가 잘못했구나.. 라고 생각할건지..-_-;;
    요새 제정신이 아닌 기자들 많네요..;;



타이거우즈의 금발 백인 선호, 원인이 무엇으로 결론이 날까?


http://media.daum.net/breakingnews/sports/view.html?cateid=5004&newsid=20091211140732462&p=ilyo



타이거 우즈는 왜 금발의 백인만을 선호할까? 그의 내연녀의 대열에 흑인 한명 나타나지 않고 금발의 백인만이 줄을 잇고 있는 상황에서 궁금하지 않다면 오히려 이상할 정도다. 그 자신도 자신의 인종적인 정체성으로 흑인임을 부정하고 있고, 내연녀도 흑인여자가 한 사람도 없다면 우연이라 할 수는 없다. 이것은 타이거우즈 자신에게 분명히 의도적인 행위기준이 있거나 병적인 원인이 있음이 분명하다.


우선, 타이거 우즈가 자신의 섹스 대상을 금발 백인만 선택하는 의도적인 기준이 있다면, 그것은 인종적인 편견이나 차별, 더 나아가 인종적인 혐오로 볼 수밖에 없다. 흑인을 혐오하면서 금발의 백인만을 선호하는 것은 도덕적인 문제와는 다르다. 흑인을 보는 그의 태도가 인종 차별적인 것으로 엄청난 비난을 피할 수 없다. 특히 흑인 사회로부터의 비난이 그 자신이 감당하기 어려울 정도로 거셀 것이 분명하다.
 

만약 타이거 우즈가 흑인에 대한 인종적인 편견을 가지고 있다면 도대체 그 원인이 무엇일까? 왜 흑인을 혐오하는 것일까? 그 자신이 흑인에 가깝고 보면 이러한 그의 태도는 너무나도 이상하다. 같은 인종을 멀리하고 다른 인종을 선호하는 것은 아무리 생각해도 이해가 어렵다. 그러나 타이거 우즈가 자신의 인종 정체성에 대해 흑인임을 부정하는 것을 보면 전혀 이해할 수 없는 것도 아니다. 이것이 그의 아내는 물론이고 내연녀들을 모두 금발의 백인으로 선택하는 원인이 된 것이다. 백인만이 흑인을 차별하는 것이 아니라 흑인 자신도 흑인을 차별하는 것도 충분히 가능한 것이다. 특히 프로 골퍼로 황제라는 칭호로 불리며 막대한 돈을 벌면서 상상하지 못할 정도로 안락한 삶을 살아가는 그이고 보면 흑인들의 초라한 삶이 혐오스러울 수도 있을 것이다. 상식적으로 납득하기 어렵지만 어디 세상 일이란 것이 상식적 판단으로만 이해가 되던가? 타이거우즈는 엄청난 부를 거두어들이면서도 아프리카나 제 3국가에 기부한 경우를 보지 못했다. 빌 게이츠가 재단을 설립하여 가난한 사람들을 도와주는 것과는 너무나 다르다.

http://new.ilyoseoul.co.kr/show.php?idx=92149&table=news&table_name=news&news_sec=%9&daum=스포츠



둘째는, 병적인 원인이다. 만약 병적인 원인이라면 그의 행위에 대한 이해의 폭은 넓어질 것이다. 병은 치료의 대상이기 때문이다. 그 자신도 통제할 수 없는 병적인 원인이 있으니 말이다. 만약 그렇다면 흑인 사회나 백인 사회를 막론하고 타이거 우즈에 대해 동정론이 확산될 가능성이 크다. 그리고 그의 재기는 시간 문제가 될 것이다. 병은 치료의 대상이지, 비난의 대상이 아니기 때문이다. 병든 타이거 우즈에게는 치료가 필요한 것이다. 그러나 여기에 한 가지 의문이 드는 것은, 예를들어 섹스중독이라는 병적인 원인에서 그의 스캔들이 비롯되었다고 하더라도 금발 백인만을 선호하는 그것은 무엇이냐는 것이다. 금발 백인을 선호하는 것도 일종의 병인지는 모르겠다. 이것은 좀 더 알아 보아야 할 것 같다. 아무튼 타이거 우즈에게 병적인 원인은 불륜에 대한 면죄부가 될 것이 틀림없다.


따라서 타이거 우즈나 그와 이익 관계가 얽힌 사람들이나 기업들은 불륜을 병적인 원인으로 이끌어 갈 가능성이 커진다. 타이거 우즈 개인으로서는 그것이 보다 대중들의 비난을 피할 수 있는 방법이고, 이익 관계가 얽힌 사람들이나 기업들은 이익을 계속 유지할 수 있는 방법이기 때문이다. 앞으로 타이거 우즈의 문제는 많은 화제를 낳을 것이다. 이 문제의 원인에 관해서 어떠한 결론이 내려질 지 궁금해진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 2009.12.17 02: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미국 쇼프로에서 실험이 있었죠. 밝은 색깔의 피부를 가진 흑인여성과 혼혈기가 거의 없는 흑인여성이 흑인사회에서 특히 흑인남성에게 어떤대접을 받는가였는데... 결과는 밝은색깔의 피부를 가진 흑인여성에게 더 호감을 느끼고 매력적이라고 하더군요.. 피부가 어두울수록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죠...흑인사회에서도 피부색깔에대한 차별이 심하다고 느꼈어요.. 특히 여성일경우... 미국 흑인여성스타들중 피부가 정말 검은 경운 거의 없다는게 그 반증일듯 합니다.

  2. 하늘엔별 2009.12.17 0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인 취향이 아닐까 싶기도 하지만, 우리나라 남자들도 백인여자들에 대한 환상이 있잖아요?
    우즈의 경우는 섹스중독이 아닐까 싶네요.
    빨리 정신과 치료를 받아야 할 듯 합니다. ^^

  3. 쿠쿠양 2009.12.17 14: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은 흑인이 흑인을 차별하는 사회...그건 암울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