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식'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9.10.26 미안하다, 깜찍아! (6)
  2. 2009.10.14 엄마 햄스터 엘리의 슬픈(?) 모습 (9)


안타깝게도 네 마리의 새끼 햄스터들 중에는 암컷이 딱 한 마리밖에 없습니다.  어쩔 수 없이 암컷 깜찍이만 남겨놓고 세 마리를 큰 우리로 옮겼습니다. 마음이 좀 짠하더군요. 인간의 편리를 위해 자기 번식의 욕구도 제대로 발산하지도 못하고 강제적으로 생이별을 시켜서 말입니다. 그래도 한 가닥 위안을 얻는 것은(순전히 인간 중심적인 생각이지만) 형제들과의 번식은 막아야 하지 않는가 하는 어거지에 가까운 변명입니다.

미안하다, 감찍아!   



 

함께 있는 마지막 모습입니다. 큰 우리에 보금자리를 만들고 잠시 네마리를 함께 넣어 둔 것이 마지막 함께한 시간입니다.



아래 사진들은 깜찍이 혼자 남아 있는 이전에 네마리의 새끼 햄스터가 함께 생활하던 우리입니다. 비좁았습니다. 혼자 남은 것이 불안한지 안절부절 못하고 이리저리 돌아다니는 듯 합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proo 2009.10.26 03: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귀여운 햄스터~~~
    요 덧글창 위에도 햄스터 한마리가 ㅋㅋㅋ
    먹이도 좀 줬어요~ ^^ 잘자라거라~

  2. 소이나는 2009.10.26 07: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하얀색 참 귀엽네요 ㅎㅎ
    새집은 부수지 않나봐요 ^^~~
    깜찍이는 독방신세이군요.. 햄스터들의 번식력이란 ㄷㄷㄷ

  3. mindman 2009.10.26 08: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귀여운 놈들이네요.



엄마 햄스터 엘리는 언제나 우울한 표정입니다. 새끼 햄스터들을 출산하고 난 후 더욱 그렇습니다. 움직임도 너무 적습니다. 몸도 너무 커졌습니다. 많이 둔합니다. 엄마 햄스터 엘리를 볼때 마다 자식을 잃은 엄마의 심정, 남편을 잃은 아내의 심정을 늘기게 됩니다. 너무 과장인가요. 감정적인가요. 사실 엘리는 임신을 하면서 부터 남편인 루이를 멀리하고 귀찮아했습니다. 자식들도 어느 정도 자라자 멀리하고 귀찮아 했습니다. 그러니 엘리 자신이야 아무런 슬픔도 없겠지요. 또 그리움도 없을 것입니다. 괜히 제가 그렇게 생각하기 때문일 것입니다. 그래서 그런 감정이 생긴 것일 겁니다.  

혼자 엄마 햄스터 엘리에게도 왠지 멀어지는 듯 합니다. 혼자 자고 움직임이 저가보니 눈 에 잘 띄지 않아서 입니다. 또한 새끼 햄스터에게 너무 신경을 써기 때문이기도 할겁니다. 이제부터 어미 햄스터 엘리에게도 신경을 써야 겠습니다. 물론 아빠 헴스터 루이에게도 말입니다. 그리고 몇 일전에 새끼들 사이에서 분리 시킨(유일한 암컷 이라는 이유로) 순하디 순한 깜찍이에도  사랑을 배풍어야 겠습니다. 번식을 하지 말라고 분리를 시켜서 마음이 좀 그렇습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악랄가츠 2009.10.14 06: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긍 얼른 기운차려야 할텐데! 엘리 파이팅!

  2. 하얀 비 2009.10.14 0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추석 특집때..동물과 대화를 한다는 여자분이 나왔던 프로그램.
    어미 말의 사연이 나왔는데요. 그 어미 말이 임신한 채로 경주를 하는 등 힘든 임신 시기를 거친 후 혼자서 새벽에 출산을 했다고 하더군요. 그런데 아이가 죽었답니다. 주인은 그 임신한 사실도 몰랐고 죽은 새끼 말을 발견하고서야 알았다고 하는데...
    이후 어미 말은 아무도 자기 등에 사람을 태우지 않았다고 하는군요. 여자분의 말에 의하면, 사람을 등에 태운 자신의 잘못으로 인해 아이가 죽었다고, 어미 말이 생각한다고 하길래....참 슬펐답니다.
    엘리...아이와 떨어져서 어쩌면 그 그리움이 큰지도...모르겠군요.

  3. 소이나는 2009.10.14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번식을 막기위한 고육지책이였군요 ㅜ.ㅜ
    아무튼 빨리 원기회복을 했으면 좋겠네요 ㅎㅎ

    • 걸어서 하늘까지 2009.10.14 18: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미햄스터와 아빠 햄스터를 나누어 놓은 것도 그런데
      새끼 햄스터들이 너무 빨리 자라다 보니 어쩔 수 없이 암컷 한마리는 떼놓앗답니다. 잘하는 짓인지는 아니지만 어쩔수가 없으니 말입니다-_-;; 이제 햄스터 통이 네개입니다, 어휴~~;;

    • 소이나는 2009.10.14 1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조만간에 햄스터로 동물농장 되시겠어요 ㅎㅎㅎㅎ

  4. 영웅전쟁 2009.10.14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랑 받기위한 투정이라는 생각입니다.
    잘 보듬어 주시길 ㅎㅎㅎ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