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경합'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8.25 김탁구, 3차 경합의 주제는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빵>? (13)


팔봉 선생이 쓰러졌습니다. 인터넷 매체에 따르면 팔봉 선생은 죽는다고 하는군요. 참 이해할 수 없는 일이 벌어진 것이지요. 팔봉 선생의 생사 여부를 밝히는 것은 다음 회를 기대하는 시청자들에게는 참 궁금하기 때문입니다. 어찌 이런 일이 벌어졌는지 모르겠습니다. 찬물을 끼얹는 꼴입니다. 요즘 무더위가 기승을 부리니 찬물을 끼얹고 싶었을까요? 앞으로 이런 일은 일어나서는 안됩니다. 시청자들에 대한 기본적인 예의이기 때문입니다.



각설하구요, 원래 경합은 3차로 예정되어 있었습니다. 1차 <세상에서 가장 배부른 빵>, 2차 <세상에서 가장 재미있는 빵>, 그 다음으로 어떤 빵이 3차의 경합 주제일지 궁금한 차였습니다. 그런데 경합 주제를 공개할 팔봉선생이 죽게 된다고 하니 3차 경합은 사실상 불가능해졌습니다. 물론 대장 양인목이 팔봉 선생의 유지를 받들어 3차 경합을 이어갈 수는 있습니다. 그러나 필자의 판단으로는 이것은 힘들지 않을까 싶습니다. 평가의 주체가 팔봉 선생이며 이 평가를 대장 양인목이 대신하기는 어렵다는 생각입니다. 진정성을 평가하는 실기이기 때문입니다.


아무튼 3차 경합이 이루어지든 이루어지 않든 3차 경합에서 만들도록 제시될 빵이 무척 궁금해집니다. 팔봉 선생이 눈을 감기 전에 이 경합 주제를 양인목에게 알려 주었을지, 족자에 미리 적어 놓았을지, 아니면 언급이 없었을지 무척 궁금합니다. 또한 만갹 이미 3차 경합의 주제를 팔봉 선생이 이미 인목을 통해 밝혔다면 그 의도와 의미가 참 궁금합니다. 이 3차 경합에서 제시되는 빵이야 말로 가장 고난이도의 가장 궁극의 빵이라고 판단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참 재미있게도 탁구와 미순이 벌이게 될 3차 경합은 사실상 무기연기가 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춘배가 등장하고 구마준이 발효일지를 훔쳐가면서 봉빵의 기술 특허권(이렇게 표현해도 될지 모르겠네요)을 차지하기 위해 모의를 하게 됩니다. 따라서 팔봉 선생과 춘배와의 대결은 피할 수 없는 것이 되고 말았습니다. 춘배는 봉빵이 자신의 빵이라고 주장하면서 팔봉 선생의 봉빵 기술 특허권을 빼앗으려고 합니다. 이에 팔봉가에서는 탁구가 이의 신청을 하게 되고 마침내는 그 소유권을 확인하기 위해서 봉빵을 시연하기에 이르게 됩니다. 춘배 측에서는 구마준이 대리자로, 팔봉가에서는 김탁구를 대리자로 하여 봉빵 제조를 시연하게 되는 것입니다. 마치 만화 식객의 요리대결과 같은 봉빵의 대결입니다.



우연의 일치가 될지 모르지만 팔봉 선생이 3차 경합에서 제시하려고 한 빵이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빵>이 아닐까 하며, 바로 이 세상에서 정직한 빵을 구마준과의 대결에서 김탁구가 봉빵으로 만들어 내리하는 추측입니다. 즉, 봉빵은 가장 정직한 빵이기도 한 것입니다. 호형호제하던 춘배와 사이가 깨어진 것도 빵을 만드는 정직한 방법과 관련이 있습니다. 정직한 빵을 만들겠다는 팔봉 선생과 대량 생산을 하기위해 인공 발효첨가물을 넣자는 춘배와의 갈등에서 비롯된 것입니다. 이 계보를 이어 김탁구와 구마준이 각각 팔봉 선생과 춘배를 대리하여 봉빵을 놓고 실질적인 경합을 벌이는 것은 참 의미있습니다. 결국 3차 경합은 김탁구와 구마준의 봉빵 시연이 되는 셈이며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빵>을 만드는 경합에서 김탁구가 이기게 되리라 추측됩니다. 정직하지 못한 마준이 비록 봉빵을 만들어 낸다고 해도 그 의미는 많이 디르리라는 것은 불을 보듯 뻔합니다. 같은 봉방이라도 마준의 것은 차가움, 증오,질투의 악취가 날 것이기 때문입니다. 사실 이 3차 경합의 결과가 어떻게 될지는 아무도 모르지만, 단지 드라마의 전개상 탁구의 승리를 예상하는 것입니다. 전혀 엉뚱한 방향으로 결과가 나올지도 모를 일입니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3차 경합의 주제가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빵>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그리고 봉빵을 시연하는 김탁구와 구마준은 결과적으로 3차 경합을 벌이게 되는 셈입니다. 양미순은 좀 억울하겠습니다. 그렇다면 봉빵이 3차 경합의 승리를 가져다 주는 <세상에서 가장 정직한 빵>의 대표적인 빵이 되겠지요. 아무튼 3차 경합의 주제가 무엇인지, 탁구와 마준의 봉빵 시연의 승자가 누가 될 것인지 참 궁금합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