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범청년'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2.16 이승기는 왜 1박2일을 선택했나? (12)

최근 논란이 되어온 1박2일 하차와 관련하여, 15일 이승기 본인이 직접 "군입대로 인해 방송을 못 하는 시기가 올 때까지 '1박2일' 형들과 고생하는 제작진, 그리고 시청자 여러분들께 좋은 여행지를 소개해 드리고 즐거운 방송을 하고 싶다" 고 자신의 심경을 공개적으로 밝히면서 논란이 되어온 1박 2일 하차설에 종지부를 찍었습니다. 이승기가 이렇게 공식적인 언급을 하게 된 것은 본인의 의도와 달리 문제의 본질이 왜곡되고 근거 없는 소문들이 횡행하면서 안타까운 감정을 느꼈기 때문일 것입니다. 이승기는 이번 1박2일 하차와 관련하여 1박2일 멤버들과 제작진, 대중에게 뜻하지 않게 피해를 주었다고 생각한 모양입니다. 그의 발언에 이들 모두를 아우르고 있습니다.


이번 1박2일의 이승기 하차 논란은 이승기 개인의 인기가 불모가 된 이해집단의 충돌이라고 할 수 있으며 이 사이에서 이승기의 운신의 폭은 대단히 좁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여기에 언론과 대중의 호불호가 게재되면서 평탄한 길을 걸어온 이승기에게는 지진을 만난 지경이 되었습니다. 이승기가 소속된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입장에서는 이왕 이승기가 일본에 진출하기로 한 이상 일본 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편리를 제공하고자 했을 것이고, 이런 소속사의 배려에 이승기도 승낙했을 가능성이 큽니다. 일본 진출이 기정사실화 되었다면 이러한 조치는 합리적인 판단입니다. 이미 일본진출이 계획된 1년전부터 1박 2일 하차가 고려되었지만 여러 가지 목합적인 요소, 즉 김C의 하차와 대중의 기대로 유보되었다가 다시 MC몽의 하차로 연기를 할 수 밖에 없었을 것입니다. 그기다 1박2일 제작진의 새 멤버 영입에 대한 미온적인 노력으로 이승기는 ‘자신의 인기로 불모가 되는’ 지경에 이르고 만 것입니다.

이미지출처: TV Daily.co.kr


1박2일을 하차한다는 것은 그다지 부담스러운 일이 아닙니다. 어느 연예인이고 어떤 프로그램에서 3년여를 활동하고 물러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입니다. 그러나 김C와 MC몽의 하차, 그리고 대중의 기대가 1박2일 하차를 대단히 부담스럽게 만들고 말았던 것입니다. 그야말로 이승기는 본인의 의사와는 관계없이 1박2일을 벗어날 수 없는 상황에 처해버리고 만 것입니다. 여기다 대중도 1받2일 하차에 대한 호불호가 엇갈리면서 이미지에 막대한 타격을 초래할수 있는 상황이 되고 말았던 것입니다.


따라서 이승기가 1박2일에 하차를 하지 않겠다고 한 발언은 어쩌면 이승기의 자의적인 판단에 근거한 발언이 아닌 현상황이 강요한 어쩔수 없는 발언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합리적으로 생각해 볼 때 이승기가 일본에 진출해서 활동하기 위해서는 체력적인 문제가 대단히 중요하며, 일본 활동에 집중하기 위해서는 1박2일을 하차하는 것이 당연한 것입니다. 그런데 이승기가 1박2일을 하차하지 않기로 한 것은 안타깝습니다. 이승기는 1박2일을 하차하고 자신이 꿈꾸고 있는 활동을 자유롭게 할 수 있어야 합니다. 1박2일 제작진이나 대중의 입장에서는 참 안타까운 일이지만 이승기를 자유롭게 놓아주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승기를 사랑한다면 말입니다.


대중의 일부는 1박2일 하차를 ‘배신’ 이라는 극단적인 용어까지 사용하면서 막으려고 했습니다. 이승기로서는 큰 부담이었을 것입니다. 이렇게 대중은 이승기가 없는 1박2일을 상상하지 못하는 것 같았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태도는 이승기에 대한 너무나도 완고한 집착이 아닐 수 없습니다. 이러한 집착은 이승기에게나 1박2일에 유익한 태도가 아닙니다. 이승기의 입장에서는 변덕스러운 대중의 태도에 당황했을 것입니다.  


1박2일에 꼭 이승기가 남아야 하는 것일까요? 남아야 한다고 생각한다면 너무나 편협한 생각입니다. 이승기가 1박2일에서 너무 잘하고 있다는 것이 그가 반드시 1박2일에 남아야만 한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은 아닙니다. 현재 1박2일의 어려운 상황을 고려해서 이승기의 하차를 반대하는 것도 일리가 있는 주장입니다. 그러나 이승기가 1박2일을 떠난다고 해서 1박2일이 망하는 것은 아닙니다. 당분간은 이승기가 없는 1박2일에 불만을 느낄수도 있겠지만 곧 충원된 새로운 멤버가 낯익게 되고 호감을 갖게 될지도 모릅니다. 이승기도 바로 그런 과정을 거쳤으니까요. 이런 변화는 1박2일의 새로운 변화라고 할 수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변화를 긍정적으로 여기면서 새로운 출발을 하면 되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런한 가능성에도 불구하고 무조건 이승기의 하차를 부정적으로 본다면 너무한 태도인 것입니다. 이승기의 인기에 편승하는 너무나도 안일한 태도인 것입니다. 무한도전과 경쟁하는 1박2일이 이런 매너리즘에 빠진다는 것도 프로그램의 의도와 걸맞지 않는 것입니다.


이승기는 자신의 소속사, 1박2일 제작진, 그리고 대중을 아우르는 결단을 내린 셈입니다. 어찌보면 정말 이승기다운 결정이었습니다. 그러나 자신의 입장에서는 대단히 안쓰러운 결정이 아닐 수 없습니다. 자신을 희생한 것입니다. 지난 1박2일 설악산 종주에서 이승기는 장염에도 불구하고 힘들게 정상에 올랐습니다. 자신의 고통을 내색하지 않는 인내심을 보여주었듯이, 이번 이승기의 결정 또한 바로 자신의 입장만이 아니라 다른 이들을 생각하는 태도였습니다. 정말 모범적인 청년입니다.


이승기의 이런 대승적인 결정에도 불구하고 이승기가 참 안쓰럽습니다. 자신의 자의적인 선택을 배제(?)하면서 다른 사람들을 배려한 결정처럼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일본에서의 활동과 1박2일을 병행하면서 어떤 어려움이 따를지 걱정됩니다. 그러다 이도저도 아닌 처지가 되면서 어느 하나를 뒤늦게 포기하는 상황이 오지는 않을지 걱정되기도 합니다. 노파심에 불과하겠지요. 아무튼 그의 결정을 존중하면서도 못내 안타까운 점은 바로 이런 이유 때문입니다. 

이승기의 앞날에 언제나 행운만이 있기를 기대합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생각하는 돼지 2011.02.16 0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악산 종주하는 것 보고 일박이일은 반드시 하차할 것 같았는데...의외의 결정에, 참 대단한 청년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2. 찬물단지 2011.02.16 08: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일로 이승기에게 그동안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너무 가혹한 비난에 시달렸습니다.
    그래서 이번 이승기의 결정이 마음을 짠하게 하는 것입니다.
    하지만 저는 이번 결정에 안도의 한숨을 쉴 수밖에 없었습니다.
    대중들은 눈앞에 보인 쉬운 기준으로만 사람을 판단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보았을 때 이런 상황에 이승기가 하차를 한다면 이승기의 이미지에도
    치명타가 될 것이라는 우려 때문이었어요.
    어쨌거나 이승기의 건강이 가장 중요하니까 건강을 해치지 않는 선에서 무엇이든
    이루어져야 할 것입니다.

  3. 2011.02.16 09: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꽃집아가씨* 2011.02.16 1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장 힘든건 이승기겠죠
    얼마나 힘들까 생각해봅니다.
    ㅠㅠㅠㅠ

  5. 솔브 2011.02.16 13: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새로운 멤버 들어오고 어느정도 자리 잡히면
    하차계획이 있다고 하는걸보면
    아직 1박2일을 위해서 자신이 잔류하는게좋다고 생각하는거 같습니다~
    잘된 선택인지 아닌지는 본인이 잘 알거라 생각합니다 ^^

  6. 글쎄요? 2011.02.16 14: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자신이 좋아하고 편안한곳이 1박2일이라서 선택했겠지요.
    억지로 하기 싫은 데 선택한것은 아닌거 같습니다.

    오히려 1박측에서는 새멈버 들어오고 안정될때까지만 있어달라는 부탁이었는데, 이승기 자신 스스로가
    군입대까지 함께 하겠다고 얘기를 했다고 합니다. 즉 1박2일은 승기에게 그냥 일이 아니라 비록 몸은 고단하지만
    지친 연예 생활동안 잠깐의 휴식처가 아닐까 해요. 이미 익숙해져있는 형들과 제작진들이기에 막내로써 가장
    편히 찍을 수 있는 1박2일이기에 이것마져 놓아버리면 그 험난한 연예 생활에 안식처가 사라지는 거겠지요.
    그나마 2주에 한번씩의 1박2일간의 여행으로 승기의 연예 활동의 고단함이 위로가 되었으면 합니다.

    그런 의미만으로도 이번 결정 아주 잘했습니다. 대중이 승기에게 열광했던 것은 드라마속 멋진 연기와 세련된
    모습의 가수, 즉 연예인 승기 보다는 진짜 24살 청년의 참 모습인 1박 2일속 승기 모습이 아니었을까 합니다.
    그런 점에서도 승기의 선택은 옳았습니다. 하마트면 24살 순수 청년의 모습을 대중들 속에서 잃을뻔 했으니
    말입니다.

  7. 자수리치 2011.02.16 15: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분간 이승기를 계속 보게 되는군요. 여러가지 이유로 결정했겠지만,
    팬의 한사람으로는 좋은 소식이네요.^^

  8. 루비™ 2011.02.16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티비 프로그램을 거의 못 보는 가운데서도
    1박2일 만큼은 찾아서 보는 마니아입니다.
    이승기....남는다니 정말 기쁜 소식인데요?

  9. 2011.02.16 17: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6의 맴버가 적응을 할 때까지 이지만 이승기 팬들과 1박2일 팬들에게는 좋은 소식이죠^^;

  10. 더머o 2011.02.16 19: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히려 강심장에서의 빈자리가 더 크게 느껴질듯한데말이죠..

  11. 인생이란 즐거운 롤러코스터 2011.02.17 0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이승기는..1박 안하면 아마 대중에게 외면당했을듯 합니다.
    방송에서 그렇게 종신계약을...했는데 말이죠. 그래도 선택 잘한듯..

  12. 바람처럼~ 2011.02.17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1박 2일을 하차하지 않은 결정은 잘한거 같아요
    근데 일본 진출이 꼭 필요한걸까요?
    저는... 잘 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