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영'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8.23 1박 2일 폐지, 6개월 조건은 강호동의 마지막 배려? (7)

<1박 2일>이 6개월 후 폐지된다는 KBS의 공식적인 발표가 있었다. 이런 공식적인 발표가 없었어도 이런 추측을 하기에 <1박 2일>의 상황이 대단히 불투명했다. 일찌감치 나왔던 이승기 하차을 필두로 강호동의 하차설, 그기다 이수근의 하차설까지 참으로 어수선한 모습이었다. 그럼에도 막상 공식적인 발표에 서운함은 이루말 할 수가 없다. 설마가 사람잡는다는 말이 제대로 들어맞았다. 또한 강호동의 개인적인 의사가 묻혀져 버렸다. 만약 강호동이 이승기처럼 <1박 2일> 잔류 결정을 했다면 과연 폐지가 될까? 결국 KBS의 폐지 결정은 강호동의 하차 결정의 또다른 표현이며 강호동의 방패막을 자처하는 것에 지나지 않아 보인다. 적어도 강호동의 속사정 만큼이라도 들어 볼 수 있는 기회가 있으면 얼마나 좋았을까? 

그러나 불행하게도 강호동의 잔류 선언은 없었다. 오히려 강호동은 침묵만 지켰다. 아니 강호동은 침묵을 지키지 않았을 것이다. 나영석 PD가 종편으로 가는 것을 거부하고 <1박 2일>을 지키겠다고는 하는 그 순간에도 강호동은 KBS, <1박 2일> 제작진과 물밑 협상을 진행했을 가능성이 크다. 필자 개인적인 판단이지만, 이 물밑 협상은 결렬이 되었음이 틀림없다. 즉, 강호동은 하차 결정을 굽히지 않았을 것이다. 사실상 이것으로 <1박 2일>의 운명은 정말 불투명한 상태가 되어 버린 것이다. 이런 상황에서 <1박 2일> 전 멤버들과 나영석 PD를 포함한 제작진이 모여 <1박 2일>의 운명에 대해 논의 했을 것이다. 이승기의 하차, 나영석 PD의 하차가 본인들의 의사로 번복되었지만 강호동의 하차 결정으로 굳이 1박 2일에 남아야할 당위성이 상실된 것이다. 그리고 KBS의 공식적인 <1박 2일> 폐지가 발표되었을 것이다. 


이미지출처: http://osen.mt.co.kr/news/view.html?gid=G1108220028



이런 필자의 추측이 맞건 아니건 <1박 2일> 폐지는 강호동의 침묵이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아니 사실 침묵으로 표현했지만 하차 결정이나 마찬가지이다. 만약 강호동이 <1박 2일> 잔류를 발 빠르게 선언했다면 결과는 정 반대로 났을 것이다. 결국 강호동이 침묵을 지킨 것은 하차 사실을 시청자들에게 분명히 하기가 부담스러웠기 때문이었으며 이 부담스러움을 KBS가 폐지 선언을 함으로서 막아준 것처럼 보인다.


시작이 있으면 끝이 있는 법이다. 그러나 새로운 시작을 하려는 데 끝을 불러오는 것은 잘못된 것이다. 현재의 <1박 2일>이 그렇다. 이승기가 잔류하게 되고 엄태웅이 가세하면서 <1박 2일>의 틀이 이제야 갖추어지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적어도 이 체제로 최소한 1년 정도는 가야한다고 본다. 그것이 이승기에 대한 의리이며 엄태웅에 대한 신의라고 생각된다. KBS의 ‘6개월 이후‘ 라는 조건이 어떻게 해서 결정되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이것은 종편의 틀이 어느 정도 갖추어지고 난 시기와 어느 정도 일치하지 않을까 싶다. 이 6개월의 조건은 필자의 개인적인 추측으로 <1박 2일>에 대한 강호동의 마지막 배려(?)일 수도 있으며 KBS의 욕심(?)일 수 있다. 아무튼 새로운 시작이라는 측면에서 6개월은 너무 짧다는 판단이다. 또한 시청자를 기만하는 시간이 아닐까 싶다.


만약 강호동이 하차를 결정했다면, 그런 하차 결정을 왜 했는지는 확인 할 수는 없지만 (선악의 가치 판단은 제쳐두고) 강호동 하차 결정이 폐지로 이어진 것만은 분명한 것처럼 보인다. 강호동의 선택은 그의 자유이지만 아쉬움을 떨쳐버릴 수가 없다. 지금까지 언급한 내용의 동음반복이겠지만, 두 가지 이유로 그러하다. 하나는 그가 인간적인 유대를 저버리고 돈을 선택했을 것 같기 때문이며, 다른 하나는 KBS의 방패막에 숨어벼렸다는 사실이다.
 
 

*이전 글 다시 올립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왕비마마 2011.08.23 07: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주 일욜이 1박2일 때문에 기다려졌다해도 과언이 아닌데~
    너무 아쉽기도하면서도 ...
    왠지모를 서운감...
    이거 저만 그런거 아니겠죠?? ^^;;;
    끝을 정해놓고 달려간다는 결정이 다소 좀 언짢은 기분 주는 건 사실이더라구요,,,

    울 촌블님~
    오늘도 상쾌~한 하루 되셔요~ ^^

  2. 온누리49 2011.08.23 07: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저 세상살이가 다 그렇더라는
    모두가 혼자 컸단 생각을 하니까 많은 사람들이 마음이 아파지는 것이죠
    이젠 1박 2일도 그만 보아야 할 듯
    신뢰가 깨진 프로는 이미 프로가 아니란 생각입니다

    • ???? 2011.08.23 08: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두가 혼자 컸다라고...무슨 말씀???
      누가 그런말을 했다는거죠? 님도 은근 소설이 쩌네요

  3. 나이스블루 2011.08.23 0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서 저는 이번건 이후부터 1박2일 안보기 시작했죠.
    저의 삶의 낙이었는데...안타깝게 되었습니다...ㅡ.ㅡ

    즐거운 하루 되세요...^^

  4. 지지합니다 2011.08.23 09: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타갑긴 하지만 강호동을 믿어요~ 갖은 루머들이 떠돌고 있지만
    그전에 뭔가가 있기에 결심까지 갔지 않나 싶네요.
    돈문제라면 강호동을 잡기위해 kbs는 타방송국 못지 않는
    출연료 인상을 제시했을거에요 그래도 결심을 했다면 뭔가가...ㅜ

  5. 머니모아 2011.08.23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박2일 엄청 좋아했는데..
    6개월후 폐지 된다고 하니..아싑네요.
    프로가 영원할 순 없지만..그래도 아쉽긴 하고..
    강호동 하차 논란에 대한 견해는 서로 다를 수 있으니..노코멘트..ㅎㅎ
    오늘도 즐거운 하루요^^

  6. 강호동의 배려 2011.08.23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6개월을 더 하는건, 강호동의 배려라고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그러나 kbs의 방패막에 강호동이 숨은게 아닙니다. 정반대죠. 강호동이 숨었다면 지금 여론이 이럴수는 없는거거든요.
    반대입니다. kbs가 모든 책임을 강호동에게 지우고 있는겁니다.
    강호동이 당한겁니다.
    프로그램 폐지는 방송사의 고유권한입니다. kbs는 폐지를 할수있습니다.
    그러나 폐지를 하므로 인한 팬들의 불만이 나오게 마련이죠. 그것도 시청률이 엄청난 프로그램이라면 그 불만과 화도 엄청날테구요.
    바로 그 화를 강호동에게 내도록 강호동 뒤에 숨은건 kbs입니다.
    겁나고 자신없어서 폐지하면서 강호동을 방패막 삼은 kbs가 제일 비겁합니다.
    비겁한 행동을 하기 위함인지 아니면 강호동을 보내버리기 위한 행동인지.. 아님 둘다이거나요.
    강호동이 지금 제일 불쌍하게 됐습니다.
    6개월 더 해주는 배려를 했음에도 오히려 모든책임을 다 씌운 kbs때문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