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2TV 의 한 토크쇼에서 아이유가 생간과 천엽을 먹는 장면이 있었던 모양이다. 이에 대해 한국채식연합(한채연)이 공개사과를 요구했으나 한채연의 공식 홈페이지와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게시판에 공개사과 요구가 무리한 주장이라는 비난이 이어지면서 해당 글이 삭제되었다고 한다. 한채연이 네티즌의 압박에 굴복하여 삭제한 것인지 아니면 스스로의 판단으로 삭제한 것인지는 확인할 수 없지만 필자의 입장에서는 다소 씁쓸한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  


인터넷 기사 보도에 의하면, 한채연은 공개사과 요구의 글에서 "'안녕하세요'는 아이유라는 어린 소녀가수를 초대하여 생간과 천엽을 먹는 장면을 연출했다. 뿐만 아니라 방송 진행 MC들은 '생간은 신선도가 생명인데, 바로 어제 갓 잡은 소에게서 가져온 생간'이라며 자랑하였고, 소녀 가수도 생간을 한입 먹어보고는 '잡은지 24시간도 되지 않은 신선도가 정말 느껴진다'는 엽기적인 발언도 서슴치 않았다" 고 직시하면서 아이유가 생간과 천엽을 먹은 것에 대해 강도 높은 비판을 하고 있다. 필자의 개인적인 판단으로 한채연의 공개사과요구가 다소 지나친 감이 있고 글에 사용된 표현이 거친 부분이 있지만 글의 전체적인 내용은 육식에 대해 예리한 정곡을 찌르는 바가 있다고 본다. 이러한 주장은 육식을 하는 사람들에게도 한 번쯤은 새겨 볼 만한 발언이 아닐 수 없는 것이다.
 

이미지출처: http://artsnews.mk.co.kr/news/187513




그럼에도 불구하고 네티즌들이 한채연의 입장을 고려나 사색의 대상이 아닌 단순히 비난 대상으로 생각했다면 이것이야 말로 네티즌들이 다소 지나치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다. 솔직히 육식은 인간의 역사만큼이나 오래되었고 육식을 포기한다는 것은 대단히 어려운 일이다. 이미 육식은 인간의 유전자에 자리잡고 있는 정도일 것이다. 그러나 오늘날 인구수의 급증과 함께 인간의 식량을 위해 동물들이 조직적으로 사육되고 도살되는 현실은 인간 본능으로서의 육식을 벗어나 무언가 설명하기 힘든 께림칙한 측면이 있는 것이 사실이다. 동물들의 입장에서 보자면 그들의 삶은 그야말로 최악이 아닐 수 없다. 이런 점을 한 번쯤 생각해 보자는 것이 한채연의 소박한 입장이었을 것이다. 문제는 그들의 의도와는 달리 공개사과요구가 너무 거친 측면이 있었다는 것이다. 육식의 입장에서 보자면 아이유가 생간이나 천엽을 먹을 수 있고 이것은 당연하다. 그러나 만약 아이유이라는 이유로 한채연의 입장이나 주장을 비난만 한다면 아이유로서도 원하지 않는 바가 아닐까 싶다.


지상파 방송에서 생간과 천엽을 먹는 장면을 내보내는 것은 대부분의 육식을 하는 사람들에게는  '자연스러운 장면' 이라고 할 수 있지만 채식주의자들에게는 부자연스러울 수도 있는 것이다. 따라서 다양성의 사회에서 이견들의 공존이야 말로 다양성의 핵심이며 이 다양성을 인정하는 것이야 말로 자연스러운 태도라고 할 수 있는 것이다. 이견들에 대해서는 서로 이해하고 포용하는 노력이 필요한 것이다. 아이유가 생간과 천엽을 먹었다는 사실에 대한 공개사과 요구에 대해 지나친 요구라는 비판을 하면서도 왜 그들이 그런 공개사과 요구를 하는가에 대한 보다 근본적인 사색이 필요한 것이다. "육식은 당연한 것이다", "채식이 좋다" 식의 이분법적인 이견 대립이 아니라 오늘날 우리사회에서 '채식' 의 의미를 생각해 보는 태도가 중요한 것이다. 올해 우리사회는 구제역으로 수천만 마리의 가축을 살도살 처분했다. 인간을 위해 살도살 된 가축들을 생각하면 소름이 끼칠 정도이다. 오늘날 육식의 현실이 이와 맞닿아 있는 것이다. 인간에게 식용되지 못한다면 그들은 생명이 아니라 한낱 '처분되어야할 생명체' 에 불과한 것이다. 한채연의 주장은 바로 이런 지점까지 이어져 있고 이런 지점까지 육식을 하는 사람들이 생각해보자는 것이 아닐까 싶다. 채식을 하자는 것이 아니라 동물의 참혹한 현실을 한 번쯤 생각해 보자는 것이었을 것이다.


이번 한채연의 문제제기는 그 절차나 주장이 문제는 있지만 생각의 여지를 제공해 준다는 면에서 긍정적으로 생각해보는 것이 좋다. 너무나 자연스러운, 당연시 해왔던 육식에 어떤 의미가 내재되어 있는지? 동물들을 조직적으로 사육하고 도살하는 것이 신성한 우리의 음식으로 적합한 것인지? 살처분되는 가축들이 우리의 육식 때문은 아닌지? 하는 등등의 생각은 해 볼 수 있지 않을까. 이번 아이유 생간과 천엽 시식에 아이유를 중심에만 놓고 본다거나 육식의 입장만을 강조한다면 한채연의 의미있는 문제제기는 사라지고 마는 것이다. 한채연은 한낱 비난의 대상이 되고 만다. 그런데 한채연은 그런 단체가 아니지 않는가?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여강여호 2011.12.28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그저 평범해 보이던데....
    개인의 기호인데 지나치게 왈가왈부할 필요가 있나 싶기도 하고요...
    물론 보기에 따라서는 엽기적일 수도 있겠지만요..

  2. 2011.12.28 08: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걱정이네요 2011.12.28 15: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얘기만 들었을때는 한채연이 오버한거라 생각했는데요 방송 캡처화면을 보니 취향에 따라서 충분히 혐오를 줄 수있는 장면이라 생각되네요. 저도 생간 좋아하지만 썰리지 않은 모습은 방송으로 처음 봤는데, 아예 먹지도 못하는 사람들에겐 충격적일거 같아요. 좋아한다 얘기는 충분히 할 수는 있지만 그 장면을 보여주는 건 다른 문제인거같아요. 전체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방송에서 보여줄 장면은 아니죠. 아이유 개인에게는 나중에 생간을 처음 보는 외국인 대상으로 해외진출하면 저 방송이 이미지 깎지 않을까 걱정이네요;

  4. 걱정이네요 2011.12.28 15: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얘기만 들었을때는 한채연이 오버한거라 생각했는데요 방송 캡처화면을 보니 취향에 따라서 충분히 혐오를 줄 수있는 장면이라 생각되네요. 저도 생간 좋아하지만 썰리지 않은 모습은 방송으로 처음 봤는데, 아예 먹지도 못하는 사람들에겐 충격적일거 같아요. 좋아한다 얘기는 충분히 할 수는 있지만 그 장면을 보여주는 건 다른 문제인거같아요. 전체 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방송에서 보여줄 장면은 아니죠. 아이유 개인에게는 나중에 생간을 처음 보는 외국인 대상으로 해외진출하면 저 방송이 이미지 깎지 않을까 걱정이네요;

  5. 견해차이인데 자기들만 옳은가? 2011.12.28 2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물도 식물도 생명체다..모르는 인간들이 동물만 귀한줄 아는데 식물이 생명체가 아니라면 자랄 수 없지 않은가? 식물도 동물처럼 숨쉰다... 채식주위자들이 착각하는거지...

    • 서류 2011.12.31 0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손톱은 잘라도 괜찮지만, 손가락을 자르면 안되잖아여. 동물이지만 머리카락은 잘라 드셔도 되여.. 채식주의자는 동물의 고통에 대한 염려에서 생겨난거구요. 사실, 생간을 먹은 것에 대한 사실을 머라하는 건 아닐테구요. "갓 잡은(죽인) 소에서 빼온 간"이라는 표현이 공중파를 타고 전달된 것에 대한 지적이겠지요. 거북한 표현입니다.

  6. 견해차이인데 자기들만 옳은가? 2011.12.28 20: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경에서도 소는 신성한 음식으로 나오던데 채식만 한다고 소고기와 소내장 먹는 사람들을 인정안한다는건 우물안개구리가 자기만 똑똑한 줄 아는격이지...그리고 채식만 한다고 사랑이 넘치는건 아니다...자연순리를 져버리는 행위이지..

  7. vlehfdl 2011.12.28 20: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피디팝 십만점 쿠폰 입니다.



    신규 회원 가능하구요 기간은 15일 입니다.



    0019-3232-6699-6321



    고정 번호입니다 ..

  8. 사람들의 위선이 뭔지를 보여주는 계기다... 2011.12.28 2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알고보면 등심 안심 간 천엽이 한 생며이 남기고 간 부산물일뿐...죽기전 얼마나 살고 싶어 발버둥쳤으까?/ 새상 만물중 생명이 있는 것은 누구나 고통속에 죽어가고 그 누구는 맛이게 먹고.....간이 뭐 대순가......등심 안심쳐 먹는 인간들은 별수 있나....간이라..
    이거 보니까 아이유가 되게 샊시해보임... ㅋㅋㅋ 구미호의 환생....이시대대 오빠 삼촌의 혼을 뺐았는.......이사진 하나로 애가 가자기.....말 못할,,,그런 느낌이 드네......뭐 아이유니까....그래도 용서됨....지이랄들 말고 고기 쳐먹을땐 그 생명에 감사하면 먹자~~

  9. 햄톨대장군 2011.12.29 00: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런 사건이 있었군요.
    평소 육식을 자제해야지..라고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여러모로 생각할 꺼리를 안겨주는 글이네요.
    잘 읽고 갑니다.

  10. 2011.12.29 0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자유투자자 2011.12.29 1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12. 스럭 2011.12.29 12: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채식해요. 안녕하세요는 제가 즐거 보는 프로그램이고요. 한채연 가입은 했지만 로그인은 4년 간 두세번? 그 단체는 잘 모르고요.
    전 저 방송 보고 정말 많이 불편했어요. 설마 저런 게 나올까 싶었죠. 대처를 못하고 저런 장면을 맞이했고 순대간은 알았지만 소간은 정말 충격적이고 처음 알았네요. 아이유 제가 좋아하지만 그런 장면을 보고 싶진 않네요. ㅠㅠ 정말. 정말요. 되게 안 좋은 기억으로남아요. 월요일 늦은 밤 그때가요. 고기를 즐긴다면 고기가 어떻게 만들어지는지를 알아야하고 초코렛 커피도 마찬가지고요. 그냥 포장된 완성된 것만 보고 그런 건 아닌 것 같아요.

  13. *Blue Note* 2011.12.29 17: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자체만으로 평가하고 비난하는 것은 좀 아닌것 같아요. 잘 보고 레뷰 누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장맛닷컴

제가 채식에 관심이 좀 많습니다. 채식을 하는 것은 아니지만 채식의 비중을 조금씩 늘여가고 있구요, 궁극적으로 채식만을 하고 싶은 생각입니다.
하지만 현재로선 육식의 유혹이 너무 크서 많은 양은 아니지만 육식을 조금씩 하고 있습니다.
제가 소화가 잘 안되고 해서 육식이나 과식을 하고 나면 속이 영 불편하고 왜 과식을 하고, 육식을 했는지 후회를 하면서도 그 악순환의 꼬리를 아직 끊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아무튼 제가 언젠가 베지푸드(vegefoof)라는 곳의 콩불고기를 먹은 적이 있는데요. 
콩불고기를  먹으면서 고기같은 질감에 너무 맛있기도 해서 무척 좋았던 기억이 납니다.
아마 채식을 하더라도 이런 채식주위자용 콩고기 때문에 가능하리라는 생각도 해보게 됩니다.
이번에 또 콩 불고기를 구입해서 먹으려고 하고 있습니다.


장맛닷컴의 사이트에 베지푸드 배너가 있는 걸 알게 되었는데, 이 베지푸드라는 곳이 장맛닷컴이라는 사이트에 입점된 매장이더군요.
제가 소개하려는 곳이 장맛닷컴[
둘러보기]이라 베지푸드에서 느꼈던 맛과 신뢰감을 바탕으로 용기를 내어서 장맛 닷컴을 소개해 드립니다. 
베지푸드와 관련되어 있는 곳이라면 적어도 믿을 만 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장맛닷컴[둘러보기]은 김치, 쌀, 장, 간장, 채식주의자들을 위해 콩으로 만든 음식등 우리의 음식에서 빠져서는 안되는 기본 양념과 찬을 전통적인 방식으로 제조하는 전통음식, 그리고 채식을 판매하는 매점들이 입점하고 있는 사이트입니다.
요즘 한창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드라마 <신데렐라 언니>에서 전통있는 제조방식으로 막걸리를 만드는 대성도가 같은 느낌을 강하게 받습니다. 
솔직히 베지푸드 이외에는 장맛 닷컴에 입점해 있는 기업들의 음식에 대해서는 자신있게 소개해 드릴 수는 없지만 오직 베지푸드를 경험해본 것으로 소개를 해드립니다. 
실망하지 않으시면 좋겠습니다.
 



브랜드 전통장류, 유기농쌀 등 웰빙푸드 판매하는 장맛 닷컴의 입점 브랜드들입니다.


아무튼 상품을 구입하실 때는 직접 사이트를 방문하셔서 꼼곰하게 따져보시기 바랍니다.
사실 먹거리만큼 신경쓰이는 것이 없거든요.
특히 가정에 아이들이 있거나 성인병이나 알레르기 등 음식에 민감한 병을 가지고 계신 분들이 있다면 음식 선택에 많은 신경이 쓰일 것입니다.
저도 고혈압 때문에 맵고 짠 음식은 삼가는 편이고 육식도 자제하는 편입니다.
예전에는 아무 것이나 다 먹었는데 음식에 대한 선택이 참 까다로워 지더군요.
채식, 육식도 마찬가지입니다. 
음식을 선택하는 것은 아무리 까다로워도 지나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꼼곰하게 살펴보시고 신중하게 선택해 보시기 바랍니다.


[둘러보기]
 

사이트를 소개하면서 항상 말씀드리는 잔소리지만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본인이 직접 사이트를 방문하여 정보를 꼼꼼하게 살펴보는 것입니다.




Posted by 걸어서 하늘까지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엔별 2010.04.24 2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문해서 한번 먹어볼까요? ^^

  2. SAGESSE 2010.04.24 2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신이 먹는 거가 자신을 만든다고 하는데,당연한 말이겠지만 먹는 거에 젤로 신경써야하는 시대에 사는가도 싶어요.
    채식주의자는 아니지만 저도 채식 위주의 식단 좋아해요...ㅋ

  3. 탐진강 2010.04.25 1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식을 많이 먹어야 건강에 좋은 것 같습니다.

  4. 핑구야 날자 2010.04.26 0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채식을 많이 늘려가려고 합니다.

  5. 악랄가츠 2010.04.28 0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동생도 휴가나오더니
    군대에서 채식한 이야기를 들려주더라고요! ㅎㅎ
    후임하나가 채식만 하길래 같이 해봤다는데...
    군식단으로는 도저히 불가능하다면서 바로 포기했다고 하더라고요! ㅎㅎ

  6. 불타는 실내화 2010.04.28 14: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걸어서 하늘까지님.
    저도 채식하고 있어요~
    비건까지는 아니지만 계란이랑 우유도 피하고 있어요.
    한국에도 콩고기, 밀고기가 있다고 들었는데, 장맛닷컴이라는 곳에서 파는군요.
    님 말씀대로 먹을거리가 제일 신경쓰이는 것 같아요.
    잘 봤습니다 ^^

  7. Angel Maker 2010.04.28 1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솔직히 저는 채식을 좋아하지는 않는데요.
    이젠 나이가 들면서 어찌할 수 없는 몇가지의 증상 때문에 채식에 조금씩 관심을 가지고 있답니다.
    글 잘보았고 사이트 방문해서 찬찬히 살펴보도록 하겟습니다 ^^

  8. 못된준코 2010.04.28 2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이어트 할때참 유용하겠는걸요.~~~
    평소 야채도 즐겨먹는지라..저에게는 상당히 좋은 정보네요.
    감사히 보고 갑니다.

  9. 빨간來福 2010.04.29 0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채식은 아니지만, 콩제품을 굉장히 많이 먹죠. 된장은 그냥 해찬들을 먹(을수밖에없)지만, 언젠가는 산속깊은곳에 있다는 한국농장에서 재래 된장을 한번 사다 먹어보야 겠다는 각오를....불끈!

  10. JUYONG PAPA 2010.06.02 10: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콩종류의 음식은 좋아해요. ^^

  11. 너돌양 2010.06.02 11: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요즘 슬슬 채식으로..그러나 여전히 고기가 좋아요ㅠㅠ

  12. 공학코드 2010.06.02 1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콩으로만든 소시지도 맛있더라구요 콩인지도 모르고먹었었는..